사진 에세이 ~☆+

  • 첫번째 동상
  • 조회 수: 18, 2021-09-28 21:04:54(2021-09-21)

  • 천문연구원 천체사진공모전에서 2015년에 그림 부문이 생긴 이후로 
    작년까지 6년 연속으로 은상을 받았다.
    그 기간동안 아무도 금상을 받지 못했다.
    왜 천체스케치는 금상을 받을 수 없을까?

    올해는 더욱 공들여서 응모를 했다
    그리고 결과는.. 첫번째 동상을 받았다 ㅎㅎ
    올해는 그림 부문에서는 은상을 받은 사람도 없었다.

    그림부문.JPG

    몇년간의 천체사진전 수상작들을 다시 한번 훑어보며 
    심사 방향(?)은 어떤 것일까 생각해본다.
    총천연색 화려한 성운, 화구, 비행체가 태양이나 달 앞을 지나가는 장면,
    행성 가족 사진, 은하수 정도가 상위권 단골 수상작이다
    흠.. 안시관측으로 할 수 있는 결과물과는 조금 결이 다르네..

    내 그림조차 일반인이 이해하기 어려운 마젤란 클로즈업보다는
    시원하게 한 눈에 알 수 있는 토성 그림이 선정이 되었다
    천문연구원에서 일반 국민을 대상으로 홍보용으로 쓰려는 목적으로 뽑는 것이니
    이해가 된다.

    그런데 밤하늘에서 라이트볼이나 랜턴을 들고 일부러 광해를 만드는 사진들이
    너무너무 눈에 거슬린다.. 
    인생샷을 찍는 것은 존중해야 할 개인의 취향이지만 
    관측지에서 광해를 유발하는 사진에 상을 준다니…. ㅠ_ㅠ

    대학 입시나 취업 스펙을 쌓을 것도 아니고
    금상 받고 대상 받는게 그리 중요한 일은 아니지만 
    천체스케치의 위상에 대해서 다시한번 생각해본다.

    안시관측, 그 중에서도 스케치는 전 지구적으로 보아도 
    앞으로도 비주류를 벗어나기 어렵겠지만
    그만큼 내가 하는 일이 더 특별해지는 것은 아닐까? 

    그림으로 대상 받을 날까지..



                             Nightwid 無雲





댓글 2

  • 최윤호

    2021.09.27 13:04

    천체 사진을 찍는 아마추어들은 그 대상이 밤하늘 대상일 뿐 예술을 추구한다는 점에서 천문학적 접근이 아닌 예술가로서 만족을 느끼는 사람들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그리고 그런 만족을 프로그램이 더욱 증진 시켜 주는 것이구요. 안시 관측 기록, 스케치는 내가 보는 것에 대한 실제이며 아마추어 천문학적으로 밤하늘에 다가가는 가장 기본이 되는 것인데.. 이런 것에 대한 결과물이 명확하지 못하다 보니 동상밖에 부여하지 못하는 현실이 안타깝습니다. 형님 어깨의 짐이 무겁습니다. ㅎ
  • 조강욱

    2021.09.28 21:04

    내가 보기엔 인해전술(?)이 필요하지 않을까 생각이 되네요.. ㅎㅎ 

    확인해 본 적은 없지만 출품작이 매년 얼마 되지 않는 것 같음 ㅜ_ㅜ

위지윅 사용
  조회  등록일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8
  • 천문연구원 천체사진공모전에서 2015년에 그림 부문이 생긴 이후로  작년까지 6년 연속으로 은상을 받았다. 그 기간동안 아무도 금상을 받지 못했다. 왜 천체스케치는 금상을 받을 수 없을까? 올해는 더욱 공들여서 응모를 했다 그리고 결과는.. 첫번째 동상을 받았다 ...
2021-09-28 21:04:54 조강욱 / 2021-09-21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211
  • 여기 게시판에 “5번째 은상” 글을 올린지 1년이 되었다. 그리고 나는 은상 한 개를 더 추가했다. 오늘 부모님 댁으로 상패가 배송이 되었다. 코로나로 인해 대면 시상식이 취소되어 상패만 초특급 배송으로.. 천체사진전에 그림 부문이 생긴지 6년이 흘렀지만 아직까지...
2020-05-01 08:45:42 조강욱 / 2020-04-29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693
  • 뉴질랜드 답지 않게 미친듯이 바쁜 하루. 지친 몸을 이끌고 집에 오니 달이 너무나 밝다 개러지에서 망경을 꺼내서 뒷마당에 좌판을 펼쳤다. 별이라도 보지 않으면 오늘 하루는 나에게 아무 의미도 없을것 같다 대체 달은 무엇을 해야 할까. 26년차 별쟁이로써, 달보다 ...
2020-01-23 18:48:26 조강욱 / 2020-01-15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3012
  • 2019년 제27회 한국천문연구원 천체사진공모전에서 은상을 받았다 그림 부문은 4년 전에 처음 신설이 되었으나 나는 8년 전부터 내 그림을 스캔하고 인화해서 막무가내로 공모전에 보내고 전화로 메일로 질의(때로는 항의)를 했다 (물론 회신을 받은 적은 없었다) 나의 ...
2019-04-26 19:07:59 신기루 / 2019-04-11
thumbnail
  • 박상구 조회 수: 3785
  • 몇달 전부터 고양이에 빠져 있습니다. 마을 고양이에, 고양이눈 성운에, 그리고 고양이 노래에 ㅎㅎ (http://youtu.be/AKSpQUPbb74)
2018-07-26 00:39:24 관심은하 / 2018-05-22
thumbnail
2018-02-02 18:14:50 관심은하 / 2018-01-20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3923
  • 남반구에서의 첫 전시회. 지난 4월의 동호회 스타파티에서 만난 회원 한 분이 내 스케치북을 보다가 제안을 했다 "11월에 천체사진 전시회 할건데 너도 참가할래?" 새로운 곳에서 이름과 얼굴을 알리기 위해 목이 마른 관종이.. 마다할 이유가 없지. 여러가지 안이 오고...
2017-11-30 23:11:39 rocky / 2017-11-26
thumbnail
2017-08-09 06:45:13 관심은하 / 2017-08-05
thumbnail
2017-08-09 06:44:08 관심은하 / 2017-07-31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6816
  • 나는 한국에서 단 한번도 비너스 벨트를 제대로 본 적이 없었다. 다만 호주의 아웃백과 스웨덴의 얼어붙은 호수 위에서만 몇 번 봤을 뿐이다. 하지만 뉴질랜드 최대의 도시인 오클랜드에선 날만 맑으면 어디 산에 올라가지 않아도 언제나 비너스 벨트(Belt of Venus)를 ...
2017-06-15 00:42:04 rocky / 2017-06-1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