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체 스케치/사진 ~☆+

  • 예순다섯 번째에서 예순일곱 번째 스케치(M92, M104, M16) [일반]
  • 조회 수: 30, 2024-05-02 01:58:12(2024-05-02)
  •  

     

     

    예순다섯 번째에서 예순일곱 번째 스케치(M92, M104, M16)

     

       지난 4월에 조경철 천문대와 인제에서의 스케치를 여러 가지 일정에 밀려 이제야 정리하려니 기억이 가물가물하다.

     

     

     

      예순다섯 번째 스케치 (M92, NGC6341)

     

    46, 오랜만에 조경철 천문대에서의 스케치이다.

    4월에 첫 관측이지만 하늘은 영 좋지 않았다. 하지만 좋은 사람들과의 관측은 항상 즐거움과 힐링을 준다.

     

    - 헤라클레스 자리 내에 구상성단

    - +6.44, 14.0 arcmin, 8.3킬로파섹, 27천광년, Globular Cluster Class IV (NSOG2)

     

    M92는 헤라클레스의 3등급 PiEta를 밑변으로 하는 정삼각형에 가까운 꼭지점 부근에 있는데 헤라클레스의 lota에서 남서로 파인더 끝에 있으며 파인더로도 어느 정도 구분이 된다.

    날씨 탓인지는 몰라도 핵은 그리 특별하지 않으며 12등급 정도의 별들이 일정한 체인을 형성하고 있으며 전체적으로 헤일로가 퍼져 있다.

    오랜만에 스케치하는 구상성단이라 많이 헤맨 것 같다. 또한 높고 옅은 구름으로 서두르다 보니 제대로 완성된 것 같지 않지만, 이번 월령에 마지막일지도 모르는 예보에 하나 건졌다는 위로를 갖는다.


    65_M92_240407_조경철천문대.jpg

     

     

       

     

      412, 계속 좋지 않은 예보의 연속이었으나 갑자기 예보가 바뀌어 거의 11개월 만에 인제 관측지를 방문하게 되었다. 승용차라 올라가지 못할 듯했지만 그나마 상시사륜의 덕으로 끝까지 올라갈 수 있었다.

     

    평소에 자주 하는 동반자들과의 관측은 매우 유익하다. 항상 새로운 이슈가 끊이지 않는다.

     

     

      예순여섯 번째 스케치 (M104, NGC4594)

     

    - 처녀자리 내에 나선형 은하

    - +8.12, 8.4 x 4.9 arcmin, 8.6킬로파섹, 28천광년, Galaxy Type SA: asp(NSOG2)

     

    M104는 처녀자리의 은하이지만 까마귀자리의 델타별 알고라브(Algorab)에서 약 5.5(파인더의 끝에서 끝) 북북동쪽에서 찾는 것이 훨씬 수월하다.

     

    동서로 암흑대가 있으며 그 폭은 꽤 넓어 보인다. 암흑대 아래쪽 즉 북쪽에 밝은 핵이 있으며 코어와 헤일로가 있고, 남쪽의 코어는 보이지 않으며 헤일로만 보일 듯 말 듯 하다. 즉 도립상에서 암흑대의 아래쪽이 크게 잘 보인다.


    66_M104_240413_인제J.jpg


     


    예순일곱 번째 스케치 (Eagle Nebula, M16, NGC6611)

     

    - 뱀자리 내에 밝은 성운

    - +6.40, 35.0 x 28.0 arcmin, 1.8킬로파섹, 5.7천광년, Open Cluster Tr Type II3mn(NSOG2)

     

    궁수자리의 활 끝에 해당하는 뮤별 폴리스(Polis)에서 위로 올라가며 M24, M17를 거쳐 M16을 찾을 수 있다.

    전체적으로 둥그런 스타체인 안 중앙쯤에 별들이 모여 있으며 이 부근에 성운기들이 보인다.

     

    이때 구매 후 처음 사용하는 Televue Type2 O3 Filter를 사용해 보았다. 필터 유무의 차이가 확실하게 나타났다. 그동안 NPB 등 다른 필터와 다른 대상에서 느껴 보지 못한 결과였다. 시간 관계상 루미콘 O3와 비교해 보지는 못했지만 루미콘 대타로 구한 것이 아쉽지 않을 듯하다.

     

    성운은 동북에서 남북 방향이 짙었으며 좌우로 농담의 차이와 암흑대로 보이는 부분이 있고 동쪽과 남쪽에도 약간의 성운기가 있었다. Skysafari에서 비교해 보니 암흑대로 보이는 부분이 창조의 기둥이 있는 곳 같긴 한데 명확하지는 않다.

     

    4시를 넘어 그리기 시작하여 둥근 스타체인을 그리고 재빨리 필터를 끼우고 성운기를 그린 후 다시 주변부의 별 들을 그리다 보니 더 이상 작은 별들을 보이지 않기 시작해 서둘러 아쉬운 마무리를 하였다.


    67_M16_240413_인제J[크기변환].jpg

     

댓글 0

위지윅 사용
  조회  등록일 
thumbnail
  • 이동근 조회 수: 30
  • 일반
  •       예순다섯 번째에서 예순일곱 번째 스케치(M92, M104, M16)      지난 4월에 조경철 천문대와 인제에서의 스케치를 여러 가지 일정에 밀려 이제야 정리하려니 기억이 가물가물하다.         예순다섯 번째 스케치 (M92, NGC6341)   4월 6일, 오랜만에 조경철 천문...
2024-05-02 01:58:12 / 2024-05-02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30
  • 일반
  • 1분여의 개기일식이 끝났는데, 너무 심각하게 강렬한 광경에 충격을 받아서 그랬는지 기억이 하나도 나지 않았다 ㅎㅎ 그래서.. 몇 달을 곰곰이 생각하며 뇌세포들을 하나씩 취조해서 겨우 기억을 완성해 보았다 이게 정말 맞는 기억인지,  다른 사람의 사진들까지 기억...
2023-07-29 11:50:02 / 2023-07-29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367
  • 일반
  • 오늘은 개기월식이 있는 날..이지만 아래 지도에서 보는 바와 같이 남의 잔치일 뿐 그런데 뉴질랜드에서는 그 끝자락에.. 부분월식을 볼 수 있을 것 같다 회사 퇴근시간 땡 하자마자 황급히 집으로.. 동쪽 하늘이 보이는 내 방 창가에 월출 직전에 자리를 잡았다. ​ 그러...
2022-05-16 21:00:27 / 2022-05-16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12
  • 일반
  • 한 달에 한 번 찾아오는 기회가 있다. 비너스벨트 안에 달이 걸리는 순간. 일몰 직후 비너스벨트가 올라오고 거기에 달이 있어야 하는데.. 경험적으로 보름달 하루 전날이 딱 맞는 타이밍이 된다 ​ 보름이면 날이 맑아지는 과학적 원리(?)에 따라 요즘 계속 날씨가 좋은...
2022-01-18 08:49:23 / 2022-01-18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00
  • 일반
  • 11월 초가 되면 뉴질랜드 전역이 폭죽 소리에 시끄러워진다 Guy Fawkes Day라고 연간 딱 한번 불꽃놀이를 마음대로 해도 되는 날이다. 한강 불꽃축제에 단련된 한국인으로서는  여기저기서 개인들이 쏘아 올리는 소리만 큰 조그만 불꽃들은 그저 시시할 뿐이지만.. 산책 ...
2021-11-30 19:16:07 / 2021-11-30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351
  • 일반
  • #1. 지구조 동네 산책길에 눈부신 지구조가 보였다. 찬란한 금성과 함께..  가던 길을 멈추고 자동으로 폰을 꺼내서 그림을 한 장 그렸다.  록다운과 구름으로 딥스카이 관측을 못한지 3개월이 되었다.  27년 별쟁이 생활 이래로 최장 기록이다.  태양계 아이들을 찝적대...
2021-10-13 20:51:57 / 2021-10-13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22
  • 일반
  • 울집 침실 창문은 서쪽 방향이다. 일요일 이른 아침에 눈을 뜨니 콤비 블라인드 맨 윗칸에 달이 걸려 있다. 그 모습이 나름 인상적이라 잠결에 한장 그리고 다시 잠이 들었는데.. 다시 눈을 뜨니 달은 그 다음 칸으로 내려왔다. 전혀 다른 색으로.. 매 시 정각에 다른 ...
2020-04-14 07:14:11 / 2020-04-14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82
  • 일반
  • 인적없는 동네 밤거리. 평소도 별로 사람이 없지만 시기가 시기인지라 더욱 을씨년스럽다. 문득 옆을 보니 거대한 오렌지색 달이 언덕 너머에서 떠올랐다. 깜짝이야.. 그 언덕은 저 멀리 어느 동네인지 오렌지색 가로등과 집안의 흰색 불빛이 가득하다 눈부신 달빛 아래...
2020-04-13 02:33:18 신기루 / 2020-04-11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910
  • 일반
  • 퇴근하고 소파에 앉아 뒷마당을 바라보니 쟁반보다 더 큰 달이 하늘에 덩그러니. 달빛에 구름마저 빛나고, 왼편으로는 가로등불이, 오른편으로는 앞집의 창이 밝다. 우리집 정원 펜스에는 태양열 전구가 은은하게 빛난다. 사진을 찍어봤으나 도저히 표현이 안되어 터치...
2020-04-09 07:05:55 조강욱 / 2020-04-08
thumbnail
  • 박진우 조회 수: 2749
  • 일반
  • 이중성 스케치하려고 산 적도의 처음 가동하였습니다. 불편한 적도의 호핑 걱정했는데 생각보단 괜찮았습니다. 장소 : 과천 아파트 주차장 경통 : FS-78 가대 : EM-1 아이피스 : 독터 12.5mm (50배) 전혀 그렇게 보이진 않지만 이중성단입니다. 구경의 한계로 별이 많이...
2018-11-24 02:15:29 랜슬롯 / 2018-11-2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