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체 스케치/사진 ~☆+

  • [M73] 뭐! 왜! [스케치]
  • 조회 수: 11276, 2017-07-19 12:26:05(2017-07-18)


  • 73번은 40번과 함께 가장 어이없는 메시에 대상이다

    40번은 이중성이니 나름 Deep-sky라고 해줄 만도 한데..

    73번은 대체 뭔가. 그냥 별 4개 모여있는 Asterism(별무리)인데 말이다

    이정도 모양은 아이피스 안에서 하늘만 몇 번 휘휘 저어도 수십 개는 찾을 수 있다


    1780년 메시에의 기록에는 4개의 별과 함께 Nebulosity가 있다고 되어 있는데

    수십년만에 그 성운기가 사라졌는지 후대의 사람들은 다시는 그 성운기를 찾지 못했다

    내가 보기엔 메시에가 M73을 관측할 때 

    이슬 폭탄을 잔뜩 맞고 대물렌즈가 뿌옇게 되었던 것은 아닐까 싶기도 하다

    Dew heater라도 하나 달고 하지..


    [M73, 양평에서 조강욱(2013)]
    M73.jpg

    그저 썰렁한 Y자. 얘가 이렇게 썰렁했나... 참고자료를 확인해도 별배치는 확실하게 맞다

    재미도 없고 감동도 없고....
     
    40번은 좀 뿌연게 약간 성운기의 냄새가 날 것도 같지만
     
    73번은 그런 것도 별로 없다  (스케치에 표현한대로 조금 있기는 있음)


    언젠가 야간비행 박상구님께 

    73번을 관측할 때마다 73번이 본인을 보고 "뭐! 왜!'라고 소리치는 것 같다는 말씀을 하셨다

    그 얘기를 들은 뒤로

    나도 73번을 볼 때마다 73번의 퉁명스러운 목소리가 들리는 듯 하다


    뭐! 왜! 어쩌라고!!!









                                 Nightwid 無雲


    1200_별보기_표지입체.jpg

댓글 3

  • 김철규

    2017.07.18 18:23

    박상구님의 별 감수성이 부럽네요. ^^ 저는 저런 멘트가 왜 안 나오죠? ㅎ
  • 천세환

    2017.07.19 06:45

    가만히 보면 Y자 배치이니 "Why?"라고 외치는 건가요? ㅋ
  • Profile

    박상구

    2017.07.19 12:26

    처음 보고 헐~ 했다지요. ㅎㅎㅎ 보는 내가 괜히 미안해지는...
위지윅 사용
  조회  등록일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898
  • 스케치
  • 그동안.. 몇년간 다음에 하겠다고 미뤄만 두던 101번을 그려야 할 순서가 되었다 정면 은하를, 그것도 대형 Face-on(정면 은하)을 잘 보려면 얼마나 많은 시간과 노력을 투자해야 하는지 잘 알기 때문에 다음에.. 다음에 하며 계속 미뤄 두었었다. Messier 33번을 그리...
2018-10-12 12:44:04 / 2018-10-10
thumbnail
  • 김선영 조회 수: 2604
  • 스케치
  • 안녕하세요? 야간비행에는 처음으로 글을 씁니다. 두근두근^^ 2016년부터 별하늘지기와 별나들 별사람 등등...네이버카페에서 (카운트)랜슬롯이라는 닉으로 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초보의 막눈으로 보이는 스케치를 주로 올리는데, 별하늘지기에서 조강욱님이 야간비...
2018-09-30 09:29:39 랜슬롯 / 2018-09-27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2929
  • 스케치
  • 봄의 끝자락, 달이 지자마자 벌써 처녀는 퇴근 준비를 하고 있다 아니아니 잠깐만 기다려봐.. 봄철 하늘에서 가장 반가운 별무리인 T존을 잡아놓고 100번부터 시작한다. 나는 100번을 생각하면 항상 떠오르는 관측기록이 하나 있다 자 우선 우주 최고의 천체스케치 Arti...
2018-11-08 21:57:05 조강욱 / 2018-09-23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3108
  • 스케치
  • 100 98 99 백 구팔 구구 입에 착착 붙는 그 순서. 왠지 99 98 100으로 가면 처녀자리를 보는 맛이 나지 않을 것 같다 그렇게 100 98을 완성하고 99번의 구도를 잡고 있는데 고도가 너무 낮아져서 더 이상 의미있는 관측이 되지 않는 상황이 되었다 다음달에 또 이어서 ...
2018-09-16 07:15:27 / 2018-09-16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2335
  • 스케치
  • 길다. (처녀 은하단 치고는) 엄청나게 길다 동글동글하고 솜사탕 같은 애들이 질리도록 많은 동네라 더욱 인상적인 것이 아닐까. 은하 관측시, 은하 표면이 보이는 방향에 따라 두가지로 분류한다. 은하의 정면이 보이는 정면은하(face-on)와 은하의 측면이 보이는 측면...
2018-07-17 12:55:07 / 2018-07-17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2835
  • 스케치
  • 2년만에 돌아온 화성의 지구 접근. 이글거리는 화성이 무서울 정도랄까.. 아이피스에서 눈을 떼도 화성은 그자리에 있다. 엄청난 습기에도 불구하고.. 어? 이거 괜찮네 화성에다 화성을 담은 아이피스까지 한 화면에 담아 그려본다. [ Mars Opposition on the eyepiece, ...
2018-07-15 07:32:29 / 2018-07-15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340
  • 스케치
  • 뭐니뭐니해도 메시에 97번의 트레이드 마크는 뽕뽕 뚫린 눈알 두 개. 망원경으로 별을 본 적 없는 사람들에게도 메시에 97번, 올빼미 성운의 커다란 두 눈은 잘 알려져 있다 (출처 : 구글 검색) 안시로는 어떨까? 사실 나는 97을 제대로 본 지가 너무 오래 되어서, 그 ...
2018-07-05 12:27:38 / 2018-07-05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3000
  • 스케치
  • 사자자리의 Leo Triple은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도 유명한 대상이다 밝고 특색있는 세 은하의 역동적인 조합. [ Leo Triple, 보현산&벗고개에서 조강욱 (2013~2014) ] 아마도 남반구에서만 보이는 Grus Triplet과 함께, 최고의 은하 트리플일 것이다 (...
2018-06-04 06:21:39 / 2018-06-04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3037
  • 스케치
  • 데이터북에 SBa 정도로 표시되어 있는, 수백만 광년 밖의 막대나선 은하를 잡고서 뿌연 헤일로를 뚫어지게, 혹은 주변시로 가만히 들여다보고 있으면 어느틈에 가지런한 막대(Bar)와 거기에 붙어있는 팔(Spiral Arm)이 돌고 있는 것을 볼 수, 또는 느낄 수 있을 것이다....
2018-06-01 06:25:02 / 2018-06-01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2787
  • 스케치
  • 메시에 51, 63, 94, 106. 단 두 개의 별로 이루어진 사냥개자리엔 의외로 메시에 넘버들이 많이 포진한다 무려 4개의 메시에 은하들, 그 중에서도 슈퍼스타 급인 51번 부자은하와 63번 해바라기 은하, 메시에는 아니지만 메시에보다 더 인기 좋은 NGC4631도 위치한다. 북...
2018-05-15 06:37:10 관심은하 / 2018-05-1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