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체 스케치/사진 ~☆+

  • [M67] 32억년산 성운기 [스케치]
  • 조회 수: 9153, 2017-04-17 18:37:26(2017-04-17)

  • 2013년 2월. 지구 최근접 소행성이 지나간 날이었다

    거 기왕 지나가는거 주말에 지나가면 좋으련만..

    금요일 저녁이다


    한 주의 피로를 한가득 안고 

    퇴근하자 마자 밥도 안 먹고 짐 챙겨서 천문인마을로 출발.


    불금의 정체를 뚫고 자정이나 되어서야 시린 늦겨울 별들과 마주하게 되었다

    근데 필통을 집에 두고 왔다

    아.. 의욕이 갑자기 뚝...

    그러다가 다른 분의 18인치로 얻어본 51번 안에서

    휙휙 도는 나선팔을 보다가 내 정신도 휙 돌아왔다

    얼마나 소중한 시간인데 이렇게 방황을 하고 있다니..


    가지고 온 짐들을 탈탈 털어보니 낡은 샤프 한 자루가 가방 구석에 버려져(?) 있다

    일단 여기서 흰 종이에 이 샤프로 스케치를 하고, 집에 가서 검은 종이에 옮겨 그려야지..
     
    천체 스케치를 위한 예비 스케치라니!
     

    이 좋은 날씨를 날릴 수가 없어서
     
    제일 보기 편한 고도에 올라와 있는 67번을 그리기로 하고 점을 찍는데..
     
    연일 이어지던 야근의 피로가 누적되어 잠이 쏟아지기 시작한다
     

    영하의 날씨에도 불구하고
     
    서서 아이피스에 눈 대고 졸고 

    종이에 동그라미 그리다 졸고..
     
    한시간이면 끝낼 스케치를 두시간여를 붙잡고 있었다
     
    새벽 4시가 되어서야 겨우 스케치 한 장 완료
     

    어찌어찌 완성은 했지만 컨디션 난조로
     
    제대로 예뻐해 주지 못했다

    63번과 함께 가장 마음에 들지 않는 스케치.

    마음에 들지 않다기보단 대상에게 미안한 마음이 드는 느낌이라고 할까?


    [ M67, 천문인마을에서 조강욱 (2013) ]

    M67.jpg


    67번은 다른 대상보다 배경 성운기가 더 짙은 것 같다.
     
    이 아이는.. 사실 산개성단 계에서 몇 손가락 안에 들 정도로 연세가 많은 분이다
     
    산개성단 나이가 무려 32억살이라니!
     
    그 오랜 기간동안 이 별가족을 엮어준 것은 무엇일까.
     
    유독 성운기가 많이 보이는 것도
     
    이 아이.. 아니 할아버님의 연세와 관계가 있는 것일까?



    67번을 그리며 푹 잔 덕분에

    소행성은 쌩쌩한 컨디션으로 감상할 수 있었다

    [ 2012DA14-깊은 밤을 날아서, 캔버스에 아크릴 - 조강욱 (2013) ] 

    400kb_2012DA14_2nd.jpg










                              Nightwid 無雲


    1200_별보기_표지입체.jpg

댓글 0

위지윅 사용
  조회  등록일 
thumbnail
  • 민경신 조회 수: 14984
  • 스케치
  • 오랫만에 여기 들림니다. 요즘 일이 바쁘고, 관측에 투자할 시간이 부족 하다보니, 동호 카페 같은데서 노닥거리고 , 관측은 거의 못하고 있음니다. 성운성단을 고사하고, 달과 행성도 조금씩만 보고 있는데, 당연히 스케치도 쉬고 있음니다. 전...
2013-04-08 13:55:05 마이콜 / 2012-11-15
thumbnail
  • 빌리|김병수 조회 수: 15661
  • 스케치
  • 어릴적 꿈과 상상력을 흠뻑키워주던 영화의 주인공 E.T 오늘 ET와 닮은 밤하늘의 대상을 보고, 산개성단 중에서도 정말 마음에드는 멋진 대상을 보고왔습니다. 안시 관측하면서 좋은 분들과 같이 이야기하며 보는것으로 가장 즐거운것은, 같이 나누어...
2013-04-08 13:55:21 빌리 / 2012-09-22
thumbnail
  • 빌리|김병수 조회 수: 28239
  • 스케치
  • 관측대상 Omega Nebula M17 M17 오메가 성운(백조성운,오리 등등의 이름) 장소 - 양평벗고개 시간 - 9월 10일. 19시50분~22시 20분 망원경 - XQ 10인치 / Explore 100 ° 9mm + Ultra Block(UHC 2인치 Filter) 스케치도구 - 2b,4b,0.5 sharp, 크로키북...
2013-04-08 13:55:40 빌리 / 2012-09-11
thumbnail
  • 김병수 조회 수: 17577
  • 스케치
  • 인제를 가려했는데... 말발굽쪽 위치가 하늘도 뻥뚤려있고 바람도센터라... 망원경이 바람을 견딜수 없을거같아 벗고개나 양평 국제천문대로 가려하다..... 국제천문대로 갔습니다. 밤이되어 별은 보이지만 옅은 구름이 꼈지만 그래도 별은 꽤 보였습니다. 대...
2013-04-08 13:56:02 빌리 / 2012-06-20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8448
  • 스케치
  • 유혁대장님의 PST를 집에 들인 이후.. 우환 거리가 하나 더 생겼다.. ㅎ 귀한 PST님이 집에 오셨는데.. 제깍제깍 태양 관측 접대를 못 해 드리면 어떡하나.. 천벌의 공포가 시시각각 엄습하고.. ㅎ;;; 일요일 오후, 맑은 하늘을 확인하고 원장님...
2013-04-08 13:56:17 임상균 / 2012-06-18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5733
  • 스케치
  • 그믐 토요일, 하반기 사업전략 만든다고 회사에서 종일 근무하고 밤늦게 집에 돌아오니 아리까리한 날씨에도 여러 분들이 이미 강원도에.. 집 앞 횟집에서 광어 한마리와 청하 한 병을 사다가 집에서 반주 겸 늦은 저녁을 먹는다 허겁지겁 배를 채우니...
2013-04-08 13:56:37 / 2012-06-17
thumbnail
2013-04-08 14:11:10 최형주 / 2012-06-06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3263
  • 스케치
  • 관측기록 : http://www.nightflight.or.kr/xe/58324 토요일 새벽.. 더이상 기억이 희미해지기 전에, 금환일식 순간을 그림으로 그려 보았습니다 아크릴로 그리면 좋으련만.. 아직 거기까진 내공 부족 ㅎ 간단하게 파스텔로 표현해 봅니다. (...
2013-04-08 14:17:26 조강욱 / 2012-06-02
thumbnail
  • 서강일 조회 수: 14224
  • 스케치
  • 횡성우리별 천문대 명진군이 온다는 소식을 듣고 휴일을 맞아 고3이지만 달려나갔습니다~ ㅎㅎ 스케치를 시도해봤는데.... M13은 좀 망했습니다 ㅠ;; 아무리봐도 해파리에요.... M29는 열심히 하다가 박명때문에 시간은 1시간/2시간 반정도 투자해서 그린것 같네요...
2013-04-08 14:18:02 서강일 / 2012-05-28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2905
  • 스케치
  • 2000년 12월 추운 겨울밤, 나는 학교 옥상에서 개기월식을 처음 보았다 사실 '보았다'라고 하기보단 '찍었다'라고 하는 것이 맞겠지. 동아리의 빅센 R200에 아버지가 쓰시던 캐논 필카를 끼워서 월식 전 과정을 찍었었다 오래 뒤까지 기억나는 것은.. 정...
2013-04-08 14:17:47 / 2012-05-1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