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체 스케치/사진 ~☆+

  • 집앞 관측기 [일반]
  • 박진우
    조회 수: 1557, 2018-11-23 17:15:29(2018-11-19)
  • 이중성 스케치하려고 산 적도의 처음 가동하였습니다.

    불편한 적도의 호핑 걱정했는데 생각보단 괜찮았습니다.

    tele.jpg



    double.jpg


    장소 : 과천 아파트 주차장

    경통 : FS-78

    가대 : EM-1

    아이피스 : 독터 12.5mm (50배)


    전혀 그렇게 보이진 않지만 이중성단입니다.

    구경의 한계로 별이 많이 보이진않지만 특징은 잘 살아있습니다.

    보이는 별은 다 찍었는데 많이 찍는다고 좋은게 아니란걸 알았습니다.


    iota.jpg


    장소 : 과천 아파트 주차장

    경통 : FS-78

    가대 : EM-1

    아이피스 : XW 5mm (126배)


    대표적인 삼중성인 카시오페아  IOTA 별 입니다.

    50배에선 두개만 보이고 배율을 올리니 3개가 다 보입니다.

    가까운게 B, 먼게 C 각각 2.7, 7.4초각 입니다.

댓글 7

  • 최윤호

    2018.11.20 10:41

    이중성 스케이 앱이 어떤게 있는지 나도 좀 알려 주셈. 뮤론으로도 별 색상 판정이 어려워서 이중성 전용으로 12인치 포터블을 구매할까 생각중 임. ㅎ
  • 박진우

    2018.11.20 12:25

    찾아보고 쓸만한거 있으면 공유하겠습니다ㅋ

  • Profile

    박상구

    2018.11.21 12:04

    얘기하시던 이중성 스케치 드디어 시작하셨군요. 재밌는 관측기 기대하겠습니다~
    그리실 때 덤으로 방위 화살표 하나 넣어주시면 뒤따라 관측하는 저같은 사람들에게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ㅎㅎ;

    안드로이드 용 스케치 앱은 제가 써본 것 중에는 artflow가 쓸만한 것 같더군요 ^^

  • 박진우

    2018.11.22 12:55

    경위대 쓸때는 별이 가는쪽 == 서쪽 이렇게 했는데

    추적을 하다보니 흐르지를 않아서 방위를 모르겠습니다ㅜㅜ

  • Profile

    박상구

    2018.11.22 14:01

    모터를 잠깐 멈추면 흐르는게 보이겠네요 ㅎㅎ ;P

  • 김남희

    2018.11.23 00:42

    고인돌 박수동 아저씨가 그린 별 그림 같습니다. 박수동 화백님처럼 유명한 별쟁이가 될 조짐이 보입니다.^^
  • 김선영

    2018.11.23 17:15

    이중성 스케치.. 특색있네요 재미있습니다 참고로 저는 스케치 할때 시야 동그라미를 햇반 플라스틱 가장자리를 잘라 들고 다니면서 씁니다^^ 재활용도 되고 부피도 안차지해 좋더라구요 추천드립니다
위지윅 사용
  조회  등록일 
no image
  • 정기양 조회 수: 8422
  • 일반
  • 잘 들 계시지요? 어제 번개는 성공하셧는지 궁금합니다. 지금 제가 있는 스웨덴의 고텐버그는 구금, 비, 바람을 만끽할 수 있는 날씨이고 아침 저녁으로 약 5도 정도의 날씨로 사람들은 모자에 목도리에 코트를 입고 다닙니다. 참으로 오래간만에 우리나라의 날씨가 그리...
2013-04-08 14:01:49 / 2010-10-07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436
  • 스케치
  • 38번은, 별이 꽤 많은 성단인데도 가운데가 텅 비어 있다 중앙에 밝은 별 하나 외에는 사각형 모양으로 비어 있는 것이다 반대로 주변부는 화려하고 다채롭다. 번화한 도시의 중심은 슬럼화되고 외곽 지역에 부촌이 형성되는 도시 공동화 현상이 왜 생각이 나는 것일...
2016-12-05 04:45:36 조강욱 / 2016-11-28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479
  • 스케치
  • 일몰 직후 보이던 초승달은 하루하루 지날수록 더 일찍, 더 높은 곳에서 더 밝은 얼굴을 내민다 그와 동시에 내가 하늘을 두리번거리는 시간도 더 늘어난다 아파트 단지의 가로수 잎도 모두 떨어진 스산한 11월의 주말 오후, 슈퍼에 저녁거리를 사...
2015-08-18 16:13:30 조강욱 / 2015-07-30
thumbnail
  • 박상구 조회 수: 8498
  • 일반
  • 지지지?난주 토요일은 횡성에서 KAAS 경기지부 3급 지도사 마지막 연수와 서울에서 철야 근무가 겹쳤던 날이었습니다. 첫 수업만 듣고 서울로 쏘아 달리던 저녁 하늘, 스모그인지 모를 하늘에 낮게 뜬 눈썹달과 어스름한 하늘 빛과 홀로 빛나는 금성의 묘한 느낌에 ...
2014-03-10 16:46:44 비단 / 2013-08-27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623
  • 스케치
  • 내가 별나라에서 가장 헷갈리는 것 두 가지가 있다면 하나는 막대세포와 원뿔세포의 기능이고 또 하나는 M65와 M66의 모양이다 어찌 그리 봐도 봐도 헷갈리는지 ㅠㅠ ※ 출처 : 구글 검색 막대세포 원뿔세포는 책을 만들면서 정리하니 이제 안 까먹을 것 같고 ㅎ 65 6...
2017-04-14 07:08:00 조강욱 / 2017-04-09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709
  • 스케치
  • 궁수자리의 (공식적인) 진짜 모양을 하늘의 별들을 이어서 그릴 수 있는 사람은 많지 않다 하지만 그 윗부분의 찻주전자, Teapot, 또는 돈데크만을 사랑하지 않는 별쟁이 또한 드물 것이다 그 귀여운 생김새는 물론이고, 황홀한 은하수 중심과 맨눈으로도 보이는 수많은...
2017-06-03 20:55:33 / 2017-06-03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711
  • 스케치
  • 늦겨울 2월 어느 밤, 남희형님 한솔형님과 천문인마을에서 관측했던 내생애 최초의 소행성.. 2012DA14. 그 느낌을 잊기 전에, 그 뽈뽈거리는 귀여운 뒷모습을 그려봐야지 그려봐야지 하다가 개천절 정오에, 예별이와 단둘이 방안에 앉아서 ...
2014-01-05 20:32:21 관심은하 / 2013-10-05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775
  • 스케치
  • M7은 기원전 그리스 시대부터 알려져 온 유서 깊은, 밝은 산개성단이다 하지만 육안으로 보이는 모습은 항상 아쉬움만 자아낼 뿐.. 원래 어떻게까지 보여야 할지 알기 때문이다. 아는게 병일까.. 7번은 적위 -34.5도로 메시에 110개 대상 중 가장 남쪽에 위치한 대상이...
2016-08-25 10:44:30 / 2016-08-24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814
  • 스케치
  • 일몰 직후에 볼 수 있는 월령 1일의 작은 달. 대체 어떻게 생겼을까??? 벌써 거의 1년째 그 달을 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2014년 11월 23일 서호주 피너클스 사막, 나는 사막의 모래먼지 한가운데 서서 월령 1일 달을 기다리고 있었다 그러나 낮동안 구름 한점 ...
2015-08-27 09:17:42 조강욱 / 2015-08-23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814
  • 스케치
  • 30번을 처음 본 것은 아마도 1999년에 병장 휴가 나와서 처음 봤을거고 (이 휴가에서 뱀주인과 염소를 마지막으로 첫번째 메시에 완주) 매년 메시에마라톤 때만 찾아봤는데.. 난 2001년 1회 마라톤부터 한 번도 30번을 찾은 적이 없다 어떻게 생긴 아이였는지 기억조차 ...
2016-11-02 19:49:57 / 2016-11-02
thumbnail
  • 임광배 조회 수: 8820
  • 사진
  • 안녕하십니까? 임광배입니다. 금주 메시에 마라톤 기대하며, 습작 하나올립니다.^^ 어서 선배님들 뵙고 싶네요. ㅎㅎ 혹시 금요일 밤에 먼저 하루 일찍 가서 관측해도 되는지요? [양평 벗고개 - 나무 뒤에 숨은 큰곰]
2013-04-12 11:06:27 조강욱 / 2013-04-11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831
  • 스케치
  • 밤하늘에는 혼자 사는 아이들도 있지만 여럿이 몰려 다니는 아이들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다 그 중 딱 '커플'로만 한정해 본다면 단언컨대, M46과 NGC2438은 세계 최고의, 아니 우주 제일의 조합일 것이다 (출처 : 내 스케치) NGC7789에 비견될만한 자잘하고 빽빽한...
2017-01-04 07:20:28 / 2017-01-04
thumbnail
  • 문병화 조회 수: 8835
  • 일반
  • 전체적으로 성운의 모습을 보면 homunculus의 모습으로 보입니다. 그러려면 먼저 homunculus 를 정확하게 알아야 하는데 정의는 대략적으로 다음가 같은 걸로 생각됩니다. 인체의 각부분을 지배하는 대뇌피질의 영역이 정해져 있읍니다. 그러면 신체의 각부분별로 그영...
2013-04-08 14:02:07 / 2010-10-07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904
  • 스케치
  • 하늘이 가물가물한 어느날 수피령에 홀로 자리를 펴고 M53을 그렸다 집에 와서 보니.. 근데 왜 이걸 그렸을까? 지난달 벗고개에서 이미 그린 아이인데.. 벗고개에서 밤새 관측을 하고 마지막 대상으로 비몽사몽간에 집중력이 결여된 상태에서 그렸던 것이긴 하지만 또 ...
2017-02-02 19:22:06 / 2017-02-02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932
  • 스케치
  • 2016년 벗고개의 봄, 메시에 스케치 연작 중 봄철에 남은 은하들을 모두 정리해보니, M64, 검은눈 은하 하나만 마지막으로 남아있다 이 명작을 내가 왜 이리 오랫동안 남겨두었을까.. 64번의 포인트를 더 잘 표현할 수 있는 그 날을 기다린 것이지. 검은 눈의 화룡점정...
2017-04-02 20:31:03 / 2017-04-02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946
  • 스케치
  • 그 달, 초하루 달을 보는 것은 폰으로 달그림을 그리기 시작한 이후 나의 간절한 소망이었다 매월 음력 1일마다 달력에 동그라미를 쳐놓고 날씨가 좋기를, 회사가 빨리 끝나기를, 태양과 달의 각거리가 조금 더 멀기를 기원했다 그러나 그 달은...
2016-02-26 08:36:17 조강욱 / 2016-01-27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959
  • 스케치
  • 별에 비할 바는 아니지만, 이착륙하는 비행기를 구경하는 것은 나의 또 다른 즐거움이다 얼마 전 꽉 막힌 서울 외곽순환 고속도로에서 운전을 하고 있는데 바로 머리 위에서 집채만한, 아니 아파트 한 동만한 비행기가 스치듯이 지나가더니 바로 착륙. 내 언젠가...
2015-08-14 08:48:14 / 2015-08-13
thumbnail
  • 민경신 조회 수: 8961
  • 스케치
  • 달의 북극지역의 limb 에 위치하는 유명한 피타고라스 크레이터의 중앙봉입니다. 오늘 시상이 안좋은데, 포근하여, 16돕이 잘 보여줄줄 알았는데, 400배에서 너무 어두워 치우고, 8굴절을 사용하였음니다. 2년전에도 중앙봉만 그린 5장의 스케치를 남겼는데,...
2014-03-07 14:50:23 비단 / 2013-12-16
no image
  • 김지현 조회 수: 8964
  • 일반
  • 별빛 그리기 하늘에서 별빛이 내려옵니다. 망원경 속을 사르르 지나는가 싶더니 어느새 눈동자에 닿습니다. 별빛은 샘물이 되어 몸으로 들어옵니다. 손가락을 맴돌던 별빛샘물이 연필을 타고 살며시 흘러나와 제 모습을 그립니다. 푸른 행성 지구별 어딘가에 밤이 찾아...
2012-03-28 13:17:33 / 2010-05-19
thumbnail
  • 김철규 조회 수: 9058
  • 스케치
  • 전에 만뢰산에서보다는 확실히 하늘이 좋아서 많은 별들이 보였습니다. 모두 찍으려다가는 밤샐것 같아서 도드라져 보이는 것들만 그렸는데도 이렇게 많네요. 점점 스케치가 재밌어지고 있습니다. ^^ 담에는 별 아닌 천체도 도전해 봐야 겠습니다.
2015-03-31 22:44:05 진진아빠 / 2015-03-2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