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체 스케치/사진 ~☆+

  • 집앞 관측기 [일반]
  • 박진우
    조회 수: 1583, 2018-11-23 17:15:29(2018-11-19)
  • 이중성 스케치하려고 산 적도의 처음 가동하였습니다.

    불편한 적도의 호핑 걱정했는데 생각보단 괜찮았습니다.

    tele.jpg



    double.jpg


    장소 : 과천 아파트 주차장

    경통 : FS-78

    가대 : EM-1

    아이피스 : 독터 12.5mm (50배)


    전혀 그렇게 보이진 않지만 이중성단입니다.

    구경의 한계로 별이 많이 보이진않지만 특징은 잘 살아있습니다.

    보이는 별은 다 찍었는데 많이 찍는다고 좋은게 아니란걸 알았습니다.


    iota.jpg


    장소 : 과천 아파트 주차장

    경통 : FS-78

    가대 : EM-1

    아이피스 : XW 5mm (126배)


    대표적인 삼중성인 카시오페아  IOTA 별 입니다.

    50배에선 두개만 보이고 배율을 올리니 3개가 다 보입니다.

    가까운게 B, 먼게 C 각각 2.7, 7.4초각 입니다.

댓글 7

  • 최윤호

    2018.11.20 10:41

    이중성 스케이 앱이 어떤게 있는지 나도 좀 알려 주셈. 뮤론으로도 별 색상 판정이 어려워서 이중성 전용으로 12인치 포터블을 구매할까 생각중 임. ㅎ
  • 박진우

    2018.11.20 12:25

    찾아보고 쓸만한거 있으면 공유하겠습니다ㅋ

  • Profile

    박상구

    2018.11.21 12:04

    얘기하시던 이중성 스케치 드디어 시작하셨군요. 재밌는 관측기 기대하겠습니다~
    그리실 때 덤으로 방위 화살표 하나 넣어주시면 뒤따라 관측하는 저같은 사람들에게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ㅎㅎ;

    안드로이드 용 스케치 앱은 제가 써본 것 중에는 artflow가 쓸만한 것 같더군요 ^^

  • 박진우

    2018.11.22 12:55

    경위대 쓸때는 별이 가는쪽 == 서쪽 이렇게 했는데

    추적을 하다보니 흐르지를 않아서 방위를 모르겠습니다ㅜㅜ

  • Profile

    박상구

    2018.11.22 14:01

    모터를 잠깐 멈추면 흐르는게 보이겠네요 ㅎㅎ ;P

  • 김남희

    2018.11.23 00:42

    고인돌 박수동 아저씨가 그린 별 그림 같습니다. 박수동 화백님처럼 유명한 별쟁이가 될 조짐이 보입니다.^^
  • 김선영

    2018.11.23 17:15

    이중성 스케치.. 특색있네요 재미있습니다 참고로 저는 스케치 할때 시야 동그라미를 햇반 플라스틱 가장자리를 잘라 들고 다니면서 씁니다^^ 재활용도 되고 부피도 안차지해 좋더라구요 추천드립니다
위지윅 사용
  조회  등록일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025
  • 일반
  • 달. 달이란 나에게 무엇일까 관측 의욕을 잃게 만드는 주적 다 볼 수도 없이 수많은 구조를 품고 있으나 철저히 외면받는 아이 안해도씨 별풍경 사진의 조명 관측일을 지정하게 만들어주는 이정표 나에게 기어코 스케치를 하게 만든 독하고...
2014-11-01 00:17:42 조강욱 / 2014-10-16
thumbnail
2015-07-27 19:05:17 / 2015-07-27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077
  • 스케치
  • 처녀자리의 그 수많은 은하들은 별 특징 없이 그저 둥글거나 동그랗거나.. 대부분은 재미 없는 타원은하들이다 머리털자리의 멋진 아이들을 절반만이라도 닮았으면 얼마나 좋았을까? M89 그 자체도 전혀 특별할 것이 없는 심심한 타원은하이다. 굳이 찾는다면 아주 밝은...
2018-03-04 19:51:27 / 2018-03-04
thumbnail
  • 정장훈 조회 수: 4095
  • 일반
  • NGC253입니다. 일시: 2014년 10월 27일 장소: 전북 장수군 무령고개 경통: 스카이워처 12" 돕소니안 가대: EQ-Platform 카메라: 소니 A7s 노출: 20s X 38장. ISO6400. - Dark 20s X 20장
2014-11-03 05:20:54 / 2014-11-03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120
  • 스케치
  • 달, 달이란 나에게 무엇일까? 그리고 우리에겐 어떤 의미일까? 관측의 훼방꾼. 대부분의 별쟁이에겐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닐 것이다 언젠가부터, 아마도 별보러 나가는 횟수가 1년에 다섯번을 넘지 못하면서부터 서울에서 이른아침 출근 시간에...
2015-07-28 08:19:58 조강욱 / 2015-07-24
thumbnail
2015-07-28 16:42:33 러기 / 2015-07-27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201
  • 스케치
  • 별쟁이들은 별이 잘 보이는 곳에 갈 수만 있다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다 군부대는, 그런 의미에서 아주 탐나는 장소다. 다들 그 곳에서 예전에 안 좋은 기억이 있음에도 말이다. 그와 동시에 군부대는 항상 불안한 곳이다. 언제든 쫓겨날 수 있는 곳이니.. 인제의...
2017-12-19 10:17:54 / 2017-12-18
thumbnail
2015-12-16 12:46:09 rocky / 2015-12-14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362
  • 스케치
  • 오리온이 밟고 있는(?) 토끼자리에 위치한 M79는 겨울 하늘의 유일한 구상성단이라는 희소성 치고는 존재감이 희박한 아이다. 가을철 하늘에서 보던 2번이나 5번에 비하면 너무 심심한 구상이기 때문이다. "에이.." 어느 가을날 밤, 여느 때처럼 2번과 5번을 보며 한...
2017-12-01 03:14:59 / 2017-11-30
no image
  • 조강욱 조회 수: 4366
  • 스케치
  • 관측기가 어디갔지? 그당시 내가 썼던 관측기록을 야간비행에서 찾아서 읽어보고 짜깁기 해서 연재글을 만들어야 하는데.. 아무리 찾아도 M108번 관측기록이 나오지 않는다 그거 이상하네 내 스케치북과 포트폴리오를 다 꺼내서 펼쳐본다 설마... 설마... 내 10년간의 ...
2019-01-19 21:43:17 조강욱 / 2019-01-12
thumbnail
2015-03-29 23:38:44 진진아빠 / 2015-03-24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392
  • 스케치
  • 저녁 무렵이 되면, 사무실 내 모니터 가장자리가 갑자기 붉게 물드는 순간이 있다 서산으로 지는 태양빛이 15층 빌딩 유리창을 넘어 모니터에 반사되는 것이다. 그 신호를 보고 서쪽 창가에 있는 우리층 창고에 들어서면 강남의 빌딩숲과 우면산을 배경으로 탁 트...
2015-07-30 20:30:46 조강욱 / 2015-07-28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425
  • 스케치
  • T 모양 키스톤들을 이용하면 처녀자리 은하단을 쉽게 여행할 수 있다는 것은 명백한 사실이지만, 초심자에겐 T 자체를 찾는 것 또한 큰 도전이다. T를 파인더에 도입해야 거기서부터 무언가를 할 수 있는데 그 T는 6~7등급의 별들로 이루어져 있어서 날씨가 조금만 좋지...
2018-03-04 19:50:28 / 2018-02-18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493
  • 일반
  • 80년대 중반, 초등학교 저학년때... 어느날 아버지가 MBC청룡 어린이용 야구잠바를 사 오셨다 나에게는 팀을 고를 선택권이 없었지만, 그걸 거부할 이유도 없었다 (그 당시 남자 아이들은 비슷한 스토리를 가지고 있는 사람들이 꽤 있을 것이...
2014-11-28 07:53:00 조강욱 / 2014-10-27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607
  • 스케치
  • 별 보는 사람 중에 빙글빙글 돌아가는 나선은하를 싫어하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그 중에서도 멋진 막대가 있는 막대나선이라면 더더욱.. 그런데 여기엔 커다란 함정이 있다 그 막대나선을 보려면 은하가 face-on(정면이 보이는 은하) 이어야 하는데, Face-on 은하는 Ed...
2018-01-31 10:54:35 반형준 / 2018-01-14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756
  • 일반
  • 연초에 만들었던 아크릴화 버전의 성단 그림을 하나 소개해 본다 내가 그려 본 가장 큰 사이즈의 그림. 큰 그림을 그리려니 시간과 노력이 훨씬 많이 든다 유화용 전지 종이를 균일한 검은색으로 만드는 작업부터 아이피스 시야를 정교하게 원형...
2014-08-18 08:21:58 조강욱 / 2014-07-15
thumbnail
  • 김태환 조회 수: 4779
  • 일반
  • 망원경/렌즈 : 캐논 FD300 F2.8 카메라 : sony A7S 마운트 : EQ platform을 이용한 노터치 피기백촬영 필터 : 없음 노출정보 : iso 1600 30sec x1, 60sec x 8, iso 3200 60sec x 2 | dark 각각 촬영장소 : 장수 무령고개 주차장 촬영일시 : 2014. 9. 20 ...
2014-10-16 13:07:03 원종묵 / 2014-09-25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899
  • 스케치
  • 처녀자리 은하단의 가장 밝은 은하 M87. 87번에는 오래된 전설이 전해 내려온다 미국 아줌마가 24인치로 타원은하의 Jet을 알현하였다는 전설의 기록 말이다.. 우선 허블로 찍은 사진을 보자 (중국산 허블미러 말고.. 우주에서 일하던 그것) 무언가 엄청 그럴듯해 보...
2018-02-10 21:17:26 / 2018-02-10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934
  • 스케치
  • 원래 매스컴표 '행성직렬 우주쇼'에는 큰 관심이 없었는데.. 오늘의 달과 행성들은 너무 예쁘다 그 조합에 감탄하다가 집 마당에 서서 한 장 그려본다 한국보다 몇시간 먼저 보는 맛도 은근히 괜찮네! Nightwid 無雲
2017-02-10 19:17:46 조강욱 / 2017-02-01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5024
  • 스케치
  • 썩소를 짓고 있는 얼굴 표정, 84 & 86 주위의 은하 9개 중에서 나는 M86 위의 눈썹인 NGC 4402를 가장 좋아한다. [ 7천만광년 저 편에서 썩소를 날리다 - 15인치 반사, 검은 종이에 파스텔과 젤리펜, 조강욱 (2014) ] 뭐가 86번인지 4402인지 헷갈리는 분들을 위...
2018-09-22 17:04:43 / 2018-02-0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