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체 스케치/사진 ~☆+

  • [M75] 이유 없는 집착 [스케치]
  • 조회 수: 6269, 2017-09-11 11:39:52(2017-09-10)
  • M75의 공식적인 소속은 궁수 군단의 수많은 구상성단 중의 하나지만

    모두가 원하는 핫플레이스인 주전자에서 한참 떨어진 곳에서 

    궁수의 외딴 변방을 홀로 지키고 있다

    Messier-75-location.png
    (Reference: http://www.messier-objects.com/messier-75/)


    주전자 뚜껑에서 멀어질수록, 그에 비례해서 인기도 그만큼 떨어진다

    주전자 뚜껑 위의 화려한 스타들과 주전자 바닥의 69번 70번 54번, 

    그리고 거기서도 한참을 가야 하는 55번과 75번을 생각해 보면 알 수 있다.


    내가 스스로 내 책에서도, 여러 강연 자리에서도 

    "모든 구상성단은 (특히 메시에 구상성단은) 특별하다"라고 주장해 놨는데

    75번을 잡아서 눈에 넣으니 이거 참 고민된다..

    특별한 특징을 찾을 수가 없었기 때문이다
     

    내가 쓴 글을 스스로 부정할 수는 없으니 뭐라도 특징을 찾아 봐야지..

    한참 보다보니 뿌연 공 안에 남쪽 방향으로 흐릿한 스타체인을 찾아서

    겨우 스케치 한 장을 남겼다


    [ M75, 검은 종이에 젤리펜과 파스텔, 홍천에서 조강욱 (2014) ]
    M75.JPG


    나는 대상을 관측하면서

    무어라도, 그 무엇이라도 의미를 찾으려는 강박을 가지고 있다

    그 이유 없는 집착이 

    25년간 별보기를 쉬지 않은 에너지가 되었는지도 모른다.









                                    Nightwid 無雲


    1200_별보기_표지입체.jpg

댓글 0

위지윅 사용
  조회  등록일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2954
  • 스케치
  • 지난주 토일월 3일간, 연속으로 옥상 관측을 시도했다 날씨가 춥다는 이유로 베란다 관측을 작년 10월 이후로 그냥 놀고 있었는데, 날씨가 춥다는 것이 대체 무슨 핑계가 될까? 하는 생각이 갑자기 들었다 난 진짜로.. 미친nom이 맞는 것 같다…. =_=;; 잘난 설상화를 신...
2012-03-28 13:42:27 / 2010-02-01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1400
  • 스케치
  • 관측 기록 http://www.nightflight.or.kr/xe/observation/32903 겨울 밤하늘에는 환상의 짝궁이 몇 커플 있습니다 M46 & NGC2438 도 있고, NGC2207 & IC2163 도 있고.. 더 생각해보면 M44와 NGC2624 일당들, IC434와 B33, NGC2362와 큰개Tau, M42/43과 NGC1976, ...
2012-03-28 13:44:28 / 2010-01-27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3049
  • 스케치
  • 뼈속까지 시린 겨울날 밤.. 추우면 추울수록 맑은 날씨가 많습니다 하지만 그와 반비례하여 관측 의욕도 꺾이게 됩니다.... 특히 저는, 남들보다 극도로 추위에 약한 저주받은 발가락 때문에.... 한겨울의 관측을 더더욱 잘 못 나가는 것 같습니다 영하 40도 혹한에서도 ...
2012-03-28 13:46:48 / 2009-12-31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20894
  • 스케치
  • 한동안 비정상적으로 높고 파란 가을 하늘을 보여주더니.. 또 지난 한달간은 거의 맑은 날을 보기 어려웠습니다 뭐 이젠 그러려니 할 때도 되었지만....;;; 달도 잘 안 보이고, 달 밝은 밤엔 어김없이 야근 or 회식 새벽에 피곤에 지쳐서 집에 오다보면 가끔 달이 보이는...
2012-03-28 13:47:43 / 2009-11-16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3043
  • 스케치
  • 관측기록은 아래 link로.. http://www.nightflight.or.kr/xe/observation/32782 큰개자리 Tau 별을 둘러싸고 있는 작은 산개성단 NGC2362입니다 가운데 1캐럿 다이아를 심고 쓰부 다이아를 무자비하게 박아넣은 사모님용 반지 같기도 하고 가운데 대장별을 중심으로 비행...
2012-03-28 13:49:12 / 2009-11-02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22567
  • 스케치
  • 이렇게 맑은 날이 연짱 이어진 적이 언제 있었던가? 일주일이 넘도록 구름 한 점 없는 깊은 푸른색의 하늘.... 다만, 추석 보름달을 전후로 맑았다는 것만 빼면 완벽했다 ㅡ_ㅡㅋㅋㅋ 우리나라 연간 청정일수가 70일인데.. 그 일수만 괜히 깎아먹는 것은 아니겠지? ㅎㅎ;...
2012-03-28 14:02:44 / 2009-10-13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7389
  • 스케치
  • 처제 딸 백일잔치에 참석하기 위해 우리별1호와 마나님을 뒷자리에 태우고 주차장을 나서는데.. 아~ 하늘이 너무 파랗다.. 자정쯤 달이 뜰텐데.. 토요일인데.. 15인치로 한 번? ㅋ 마님께 즉석에서 결재를 得하고 싟형님한테 서울랜드 어떨까요 문자를 날리니.. 바로 번...
2013-04-08 15:14:18 / 2009-09-15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34213
  • 스케치
  • 전쟁과도 같은 한 주를 겨우 넘기고.. 토요일이 되었다 예별이랑도 놀아주고 같이 종로 거리도 걸어보고 운동화도 최신 트렌드에 맞추어 사드리고 집안일도 거들고 대청소도 하고 분리수거도 정리하고 빨래도 하고 설거지도 하고.... 저녁에는 숙원사업을 해결하기 위해 ...
2013-04-08 15:15:02 / 2009-09-09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3224
  • 스케치
  • 8월말부터 이어지는 맑은 가을 하늘.. 많은 분들이 벗고개로.. 과천으로 출동하셨는데 나는 산적한 업무를 핑계로 그냥 있었다 본연의 업무를 훌륭히 수행하시면서도 어떻게 그렇게 열심히 별을 보러 다니실 수 있는 것인지.. 나는 도저히 못하겠다 ㅡ_ㅡㅋ 아쉬운 일요...
2013-04-08 15:15:25 / 2009-09-02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26320
  • 스케치
  • 관측 기록은 여기로.. http://www.nightflight.or.kr/xe/observation/32708 Nightwid 我心如星
2012-03-28 14:09:13 / 2009-08-2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