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체 스케치/사진 ~☆+

  • [M62] 달리는 타조 [스케치]
  • 조회 수: 4875, 2017-03-11 19:26:36(2017-03-11)

  • 2015년 9월의 어느 일요일 낮, 아침부터 날이 너무나 좋다

    다음날은 월요일이지만.. 자정까지만 보고 오겠다고 마나님께 결재를 받고

    홍천으로 달렸다

    여름철 남쪽 별자리들이 완전히 사라지기 전에

    궁수 전갈의 작은 성단들을 모조리 쓸어 담으려고.


    모처럼만에 해가 지기 전에 관측지에 도착해서

    모든 준비를 마치고 

    박명이 끝나자 마자 62번을 그리기 시작했다


    [ M62, 홍천에서 조강욱 (2015) ]

    62_sketch.jpg


    무정형 성운 같은 Halo와 작지만 날카로운 Inner star chain이 눈길을 끈다

    그 모양이 마치 타조가 달리는 것 같기도 하고..

    1000_ostrich,-running-245005.jpg


    하늘도 좋고 광축도 좋고 컨디션도 최고다

    근데 바로 그 때부터 내가 목표한 남쪽 하늘에만 끊임없이 구름이 흘러간다

    남쪽을 제외하곤 모두 맑지만 거기엔 이미 더 그릴 메시에가 없다

    아~~ 약올라.....


    결국 아름다운 밤하늘을 등지고 구름이 흘러가는 남쪽 하늘만 쳐다보며 

    몇 시간을 마냥 기다리다 집에 오고 말았는데..

    목표한 남쪽이 안 좋으면 마음 비우고 다른 하늘을 즐기면 되는 것을.

    왜 그건 그리 잘 안 되는 것일까?





                                                     Nightwid 無雲

댓글 0

위지윅 사용
  조회  등록일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3278
  • 스케치
  • 관측기는 관측기 게시판에.. ^^; http://www.nightflight.or.kr/xe/observation/32678 스케치 게시판에 올려야 하나 관측기 게시판에 올려야 하나 고민하다가 기록 차원에서 스케치 게시판에도 스케치 기록을 올린다 Sinus Iridum 빨간줄 스케치는 천벌 받을까봐 차마 못...
2012-03-28 14:12:46 / 2009-08-19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0866
  • 스케치
  • 늦은 퇴근길. 김남희님의 문의 문자를 받고 목성을 한 번 봤다가 간만에 구름이 안 낀 날이길래 가볍게 간단히 스케치 한 장 하기로 한다 보름이 되기 하루 전의 달.. 간만에 맑고 투명한 달을 보겠네.. 하고 멀 그릴까 하고 여기저기 투어를 하고 있으니 당연한 듯이 구...
2012-03-28 14:15:41 / 2009-08-05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4160
  • 스케치
  • 초등학교를 졸업할 무렵만 해도, 나는 주변에서 나보다 책을 많이 보는 사람은 없을 것이라고 스스로 생각할 정도로 다양한 종류의 책 속에 파묻혀 살았다 그런데, 중학교에 들어가면서부터 어느 순간 갑자기.. 학교에서 꼭 필요한 책과, 천문학에 대한 책 외에는 대부분...
2013-04-08 15:15:47 / 2009-08-04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8058
  • 스케치
  • 낮에는 온 세상 것들을 쓸어가려는 듯이 폭우가 퍼부었다 사무실에서 밥집까지 우산 쓰고 고작 20m를 이동하는데도 옷이 흠뻑 젖었다 이렇게 무섭게 비가 쏟아지던 적이 있었나? 물론 많이 있었겠지만.. 비 많이 오는 것은 별 많이 보는 것처럼 인상적인 일이 아니므로 ...
2012-03-28 14:18:36 / 2009-07-10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8808
  • 스케치
  • 7월 4일 토요일 저녁, 도구를 가지고 밤하늘을 쳐다본지 만 16년 만에, 연필 한자루를 들고 처음으로 천체 스케치를 했습니다 애기 재우고.. 베란다에 나갔더니 구름이 왔다갔다 하는 하늘에 월령 11일짜리 달이 가장 보기 좋은 위치 보기 좋은 각도에 떠 있어서.. 예별...
2012-03-28 14:23:57 / 2009-07-06
thumbnail
  • 윤정한 조회 수: 59634
  • 스케치
  • 안녕하세요. 윤정한입니다. 스케치 게시판의 제 1착을 주인이 아닌 객이 먼저 차지해도 될지 모르겠습니다만... 다른 분들의 스케치를 감상하려면, 먼저 저부터 올리는 게 예의인 것 같아 한 장 골라봤습니다. 함께 올리는 스케치는 가을철 edge-on의 대표주자인 NGC891...
2013-04-08 15:16:10 / 2003-05-2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