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체 스케치/사진 ~☆+

  • [M19] 9번의 저주? [스케치]
  • 조회 수: 12924, 2016-09-22 07:27:33(2016-09-21)

  • 지인 중에는 내가 110개의 메시에 대상에 대한 글을 모두 써 놓고


    하루 하나씩 올리는 줄 알고 있는 분도 있다는.. ;;



    그러면 참 좋겠지만..


    밤마다 11시 반쯤 노트북 앞에 앉아서


    오늘은 무슨 얘기를 쓰나


    반쯤은 이미 잠에 취해서 의식의 흐름에 따라 글을 쓰다가 바로 취침!


    그러나 오늘의 주인공 19번은 머리를 쥐어뜯어 봐도 별다른 아이디어가 생각이 나지 않는다



    관측한지 오래 지나지도 않았고


    내가 그린 것을 보니 그리 못생긴 아이도 아닌데 말이다



    [ M19, Unfortunate GCs 연작 中 조강욱 (2016) ]

    M19_ori.jpg



    스케치 할 때는 EQ 돌리며 30여분 만에 찍어낸 터라 


    큰 감흥을 느낄 틈이 없었는데


    지금 다시 보니 성단 주위로 별들이 많다


    통발에 갇힌 물고기 같은 모습이라고 할까?


    통발.JPG


    성단 자체도 구상 치고는 이례적으로 길쭉한 타원형에 inner star chain 별 배치도 흥미롭다



    9번으로 끝나는 애들은 메시에 치고는 그다지 인기가 없다


    시작 전부터 아이디어가 없던 9번에 이어 19번도 마찬가지,


    심심한 29더 심심한 39처녀자리 작은 은하의 일원인 49, 59번과 89,


    궁수자리의 작은 구상 69번도 특별한 것이 없는 것은 동일하다



    역시 작은 구상인 79번과 처녀자리 T에 붙어있는 99큰곰자리 109번은


    그나마 앞의 애들보단 좀 나은 정도..



    이정도면 9번 동네에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은 아닌지 ^^;;





                                               Nightwid 無雲


댓글 4

  • 박진우

    2016.09.21 08:54

    전 에리다누스 같습니다ㅎㅎ
  • 조강욱

    2016.09.21 18:42

    오 그거 기발한데? ㅎㅎㅎ

  • 이한규

    2016.09.21 23:04

    내가 보기엔

    M17은 오메가성운, M19는 오메가 성단(?)입니다.

    왜냐구요? 오메가 안에 성단이 있으니까....
  • 천세환

    2016.09.22 07:27

    그러고보니 1번대에 유독 스타들이 많은 것 같네요.

위지윅 사용
  조회  등록일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695
  • 스케치
  • 그믐 전의 마지막 달을 볼 기회는 2012년 11월 개기일식 전날 아침에 찾아왔다 호주 브리즈번에서 내륙으로 300km 떨어진 외딴 시골 농장에서 18인치 UC로 밤새 관측을 하고 1,700km 떨어진 케언즈의 개기일식을 보러 출발하기 전, 개기일식 전야제로 그 D-1 달을 찾아...
2018-11-07 19:14:19 엄청나 / 2015-08-22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7792
  • 스케치
  • 파랗다. 파란 물이 뚝뚝 떨어질 것만 같은 새파란 아침 하늘에 그저 마냥 기분이 좋아서 하늘만 쳐다 보며 버스 정류장에 서 있는데 건너편 길가 가로수 위로 얇은 그믐달이 떠올랐다 지금 생각해보면, 27일 달을 보기는 그렇게 힘이 들었는데 28일 달은 어찌 그리 쉽게...
2015-08-21 15:23:22 / 2015-08-21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3560
  • 스케치
  • 4월 어느날, 월령 27일 달을 보겠다고 평소보다 일찍 출근하여 한남대교 남단 다리 난간을 잡고 섰다 그러나 하늘은 내 어설픈 노력을 비웃듯이, 이미 너무 밝아져 버렸다 동쪽 하늘 어딘가에 있을, 달이 있을 위치를 한동안 하염없이 바라보다가 뜻하지 않던 조기 출근...
2015-08-21 15:24:42 / 2015-08-21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7320
  • 스케치
  • 출근길은 언제나 정해져 있다 최소한의 이동 루트로 출근버스 도착 수십초 전에 목적지 도착. 하루는 그 길에서 오리온자리를 보고 있으니 과거의 기억들이 떠오른다 지난 겨울, 울산 처가에서 막걸리 한잔 하고 나니 오리온 자리가 보이길래 별자리 하나 가르쳐드린다...
2015-08-20 05:11:57 조강욱 / 2015-08-19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9925
  • 스케치
  • 문예단의 명성을 들어본 지는 한참 되었다 그러나 서울에서의 거리 때문에 가 볼 생각은 한 번도 해 보지 않았는데 정말로 우연한 기회에 가 보게 되었다. 망원경도 차도 없이 맨 몸으로.. 그리고 그 곳에는 엄청난 하늘이 나를 기다리고 있었다 평소 같았으면 서둘러 ...
2015-08-18 18:39:07 조강욱 / 2015-08-18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7257
  • 스케치
  • 북극권, 스웨덴 키루나의 산 속 눈밭에서 밤새 오로라를 감상하고 두 시간에 걸친 느린 여명까지 한 장에 나누어 그린 다음에 피곤하지만 뿌듯한 마음으로 숙소로 돌아가는 길, 지평선 바로 위의 언덕에서 월령 24일의 달을 만났다 [ 북극의 하현달 - 갤럭시노트4에 터...
2015-08-17 08:25:00 / 2015-08-17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057
  • 스케치
  • #1 늦었다. 출근 버스도 놓치고 구파발 역으로 뛰어가는 길에 횡단보도를 지나 가로등 위를 얼핏 보니 달이 걸려 있다 불 꺼진 가로등 위의 불 켜진 세로등. 이 순간을 어떻게 그냥 지나칠 수 있을까? [ 세로등, 갤럭시노트2에 터치펜 - 조강욱 (2014) ] #2 오늘은 빨리...
2015-08-17 08:19:18 / 2015-08-17
thumbnail
  • 김영대 조회 수: 7831
  • 스케치
  • 조강욱님의 월령 스케치 연재 흐름에 방해를 놓지 않을까 하는 걱정이 있습니다만... 일단 올려봅니다 .ㅋ 야간비행 관측행사에 실제로 참가하지는 않았지만 자주 홈페이지에 접속해서 눈팅하고 있는 회원입니다. ^^ 그 동안 스케치에 도전해보겠다고 주변 분들 (박상구...
2015-08-17 20:37:03 김영대 / 2015-08-17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8764
  • 스케치
  • 출근길, 달벽을 그렸던 그 건물 아래 다시 섰다 강렬한 직선의 향연에 그저 탄성이 나온다 얼마전에 강남 미인도를 보고 실소를 할 수밖에 없었는데 강남의 달빛은 그냥 왠지 조금 달라보인다 [ 강남 반달, 갤럭시노트2에 터치펜 - 조강욱 (2014) ] Nightwid 無雲
2015-08-15 02:14:40 / 2015-08-15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9491
  • 스케치
  • 별에 비할 바는 아니지만, 이착륙하는 비행기를 구경하는 것은 나의 또 다른 즐거움이다 얼마 전 꽉 막힌 서울 외곽순환 고속도로에서 운전을 하고 있는데 바로 머리 위에서 집채만한, 아니 아파트 한 동만한 비행기가 스치듯이 지나가더니 바로 착륙. 내 언젠가는 김포...
2015-08-14 17:48:14 / 2015-08-1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