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체 스케치/사진 ~☆+

  • [M14] 모든 구상성단은 Unique하다 [스케치]
  • 조회 수: 7607, 2016-09-13 22:48:09(2016-09-07)
  •  

     

    14번을 찾아가는 길은 쉽지 않다

     

    1년에 한 번(메시에마라톤) 밖에 찾지 않아서 이기도 하고

     

    호핑 루트에 밝은 별이나 특징적인 별무리가 없기 때문이기도 하다

     

     

    흠 그럼 보이는 모습은?

     

    그렇게 대충 봐서 기억이 날 리가 없지

     

     

    2014년 여름휴가는 횡성의 천문인마을에서 보냈다

     

    낮에는 천문대 알바 강사로 밥값을 하고,

     

    밤에는 별이 안 보이면 촌장님과 술을 마시고

                별이 보이면 별을 그렸다

     

     

    그래서, 며칠간 천문대 옥상 남쪽 하늘에서 뱀주인을 보며

     

    구상성단 점들을 찍어보게 되었다

     

     

    대체 어떻게 생겼을까 봐 줄 가치가 있는 것일까

     

    그 얼굴들이 궁금하여

     

    (쓸데 없을 만큼 좋은) 수채화 용지를 4분할하여 한 장에 그려 보았다

     


    [ 모든 구상성단은 unique하다 - 천문인마을에서 조강욱 (2014) ]

    unique.jpg

     

     

    가오리 모양의 10,

    Stat chain이 매력적인 12,

    짧은 나선은하 같은 9..

     

    대상마다의 특징을 잡아가다 보니

     

    14번은 무슨 특징이 있을까 은근한 기대를..

     

     

    아니 근데 이건 뭐지?

     

    별도 없는 휑한 배경에 희미한 동그라미 하나가 을씨년스럽게 떠 있다

     

    M14.jpg

     

     

    혹시 구름이?

     

    하늘을 쳐다봐도 아직 하늘은 정상인데

     

    14번은 기대했던 모습과는 너무나 다르다

     

     

    마치 벗고개에서 혼자 밤을 보낼 때의 으시시함과 비슷하다고 할까?

     

    (음산한 터널 하나만 깊은 침묵 속에서 나를 지켜보는 그런 밤 말이다)

    tunnel.jpg

     

     

    특징이 없는 것도 특징이라 할 수 있을까?

     


    구상성단 4개를 모아 보니 그 특성은 더욱 명확해진다

     

    모든 구상성단은 unique하다.

     

    (메시에 구상성단이라면 말이다)

     

     

    관측 입문자들이 작은 구상성단에서 찾을 수 있는 것은

     

    큰 공 작은 공 밝은 공 어두운 공 밖에 없는 경우가 많다


    구상크기밝기.JPG

     

     

    다양한 구상성단들이 안시에서도 사진에서도 큰 인기가 없는 이유이기도 하고..

     

    그것만은 아닐 거라는 생각에서 모자이크 스케치를 만들어 보았고

     

    원하던 답을 찾을 수 있었다

     

     

    구상성단은 저마다의 독창적인 특징이 있다

     

    그것을 찾아 보려는 노력을 아직 해보지 않았다면

     

    새로운 기쁨을 누릴 가능성이 아직도 남아 있다는 것이니

     

    이 또한 즐거운 일이다 ^^*

     

     

     

     

     

                                                               Nightwid 無雲

     

     

     

댓글 4

  • 박진우

    2016.09.07 12:13

    M14는 본 기억도 없고
    어디 있는지도 모르겠고
    보고 싶은 마음도 없고
    적고 보니 M14한테 미안해집니다
  • 조강욱

    2016.09.07 20:10

    14번은 안 봐도 아쉽지 않을듯 ㅎㅎ

  • 김민회

    2016.09.07 17:35

    또 그런 휴가 갈 수 있을까요! 내년 여름엔? 마시고 별보고 별보고 마시고, 취하고 별보면 없던 별도 보이고. ,
  • 조강욱

    2016.09.07 20:11

    흠 별쟁이 휴가지로는 따봉이었죠 ㅎ

위지윅 사용
  조회  등록일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9528
  • 스케치
  • 25번은 보는 순간 오~ 하는 탄성을 부르게 할만한 궁수자리 산개성단이다 하지만 25번이 어떻게 생겼더라? 잘 기억이 나지 않는 것은 워낙에 인물이 많은 궁수에 위치해 있기 때문이다 25번의 중심부에는 두 줄기의 스타체인이 동서로 뻗으며 흡사 석호성운의 암흑대와 ...
2016-10-15 18:50:46 / 2016-10-15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9640
  • 스케치
  • 먹다버린 사과. 아령성운이란 공식 별칭보다 훨씬 먼저 사과라는 이름과 친해지게 되었다 하긴 웨이트 트레이닝보단 맛있는 사과가 낫지! 그리고, 구경을 키우거나 OⅢ 필터를 사용하면 이젠 더 이상 먹다버린 사과가 아니다. 먹기 전의 사과라고 하기엔 너무 타원형이고...
2016-10-23 05:43:34 / 2016-10-22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9655
  • 스케치
  • 어디부터 이 긴 이야기를 시작해야 할까? 메시에 천체 110개를 관측하는 얘기를 말이다. 계절의 변화에 따라? NGC처럼 적경별로? 아니면 내가 좋아하는 순서대로? 흠.. 메시에 얘기는 메시에가 번호를 붙인 순서 그대로 하는 것이 좋겠다. 메시에가 파리의 천문대에서 ...
2016-08-19 10:47:30 조강욱 / 2016-08-16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9685
  • 스케치
  • M41은 고대 그리스의 기록에도 남아있는 네 개의 '별이 아닌' 대상 중의 하나이다 (나머지 세 개는 44번, 7번, NGC869&884다) 흠.. 그리스가 우리나라보다 위도가 낮지도 않은데 7번은 그렇다 쳐도 41번은 왜 들어갔을까? 우리야 그게 별이 아니라고 생각하고...
2016-12-12 20:09:59 / 2016-12-12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9722
  • 스케치
  • 메시에 스케치 레이스의 끝을 향해 달려가던 올해 봄, 수피령에서 차가 들썩 들썩 하는 폭풍 속에서 21번을 맞았다 바람이 이렇게나 부는 것에 비하면 이상할 정도로 시상도 괜찮고 투명도도 좋은데 바람 때문에 망원경이 계속 돌아가서 관측의 효율이 전혀 나지 않는다...
2016-09-29 17:52:58 조강욱 / 2016-09-28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9731
  • 스케치
  • 석호가 대체 무얼까? 20년이 넘도록 말하고 들어왔던 그 용어, 석호성운. 그게 대체 무언지 너무나 궁금해졌다 결국 네이버에서 한참을 뒤져서 겨우 대충 이해할 수 있었다 예를 들면 경포대 앞의 경포호가 대표적인 석호인데, 원래는 해안선의 일부였으나 해안에 퇴...
2016-08-27 00:16:26 / 2016-08-27
thumbnail
  • 임광배 조회 수: 9864
  • 스케치
  • 임광배입니다. 김경식님께서 관측후기 올려주신 것을 읽어보면서 지난 메시에 마라톤 전날 스케치했던 것이 생각나 올려봅니다. 다음에는 Hoursglass 꼭 도전해 보아야겠습니다.^^
2013-08-14 12:16:12 rocky / 2013-05-21
thumbnail
  • 민경신 조회 수: 9883
  • 스케치
  • 월령 10일경에, 카시니 분화구에서 약 60 km정도 더 간 곳에 위치하는 칼리퍼스 임니다. 2011.1 월경 시상이 좀 안좋은 날 본것은 휘어진 절벽위에 올라탄 거대한 5km 크기의 돌공이 보였는데, 후일 이곳에서 5장의 스케치를 했고 그중 하나가 이 장면임니...
2013-04-08 12:25:03 백야드 / 2012-11-17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9954
  • 스케치
  • 방패자리의 두 대상 중 M11은 이전에 쓴 글과 같이 10번까지 번호 붙여가며 침 튀기며 관측 point를 논한 반면에.. M26은 찾는 사람도 기억하는 사람도 별로 없는 은하수 안을 떠도는 쓸쓸한 성단이다 처음으로 EQ를 사용하여 하룻밤 2~3개에 그치던 스케치를 무려 7개...
2016-10-17 19:37:03 / 2016-10-17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0338
  • 스케치
  • M55를 생각하면 항상 메시에마라톤이 떠오른다 그것도 2005년의 마라톤이 말이다. 100개를 채워야 완주의 의미가 있다고 믿던 시절, 초저녁에 어이없이 7개의 대상을 놓치고 밤새 마음 졸이며 질주하여 97개의 대상을 찾아 놓았다 남은 대상은 55번과 가을 하늘의 15번...
2017-02-16 19:32:19 조강욱 / 2017-02-11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0344
  • 스케치
  • 관측 기록은 아래 링크 참조 http://www.nightflight.or.kr/xe/observation/32948 M3의 본질이 무엇이냐고 저에게 묻는다면, 자동으로 나올 대답은 M3의 고속도로와 쥐파먹은 두 곳을 얘기할 것입니다 자고 있을 때 물어봐도 똑같은 대답을 할 것 같습니다 ㅡ_ㅡㅋㅋㅋ ...
2012-03-28 13:38:37 / 2010-02-17
thumbnail
  • 민경신 조회 수: 10344
  • 스케치
  • 오랜만에 스케치북에 연필을 잡아보았음니다. 신작 13인치 굴절의 렌즈가 만족스러워, 갑자기 그간 중단한 스케치가 막 하고싶어짐니다. 그러나, 13은 좀 쉬고[급히 밥먹으면 체할라] 오늘 저녁은 8굴절의 운전석에 앉았음니다. 40분간 관측및 스케치...... 야...
2014-01-05 20:34:23 김병수(양평) / 2013-12-14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0385
  • 스케치
  • 관측 기록은 아래 링크 참조 http://www.nightflight.or.kr/xe/observation/32948 [M42&43] [Description] 33번과 마찬가지로.... 내가 가진 능력의 100% 이상을 발휘하여 스케치를 했건만 만족할만한 결과를 얻지 못한 대상입니다 과연 이 모습이 오리온 대성운의 ...
2012-03-28 13:40:18 / 2010-02-17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0386
  • 스케치
  • 별그림을 그리는 나에게, 별사진 공모전은 일종의 꿈? 아니 객기에 가까운 도전이었다 천체사진만큼 천체스케치가 가치를 인정받지 못하는 것도 아쉽고 그것을 향유하는 인구가 너무나 적다는 것도 또 아쉬운 일이었다 (한국만 그런 것은 아니다) 그래서, 2011년 천체사...
2016-11-17 20:10:56 / 2016-11-17
thumbnail
  • 임광배 조회 수: 10450
  • 스케치
  • 안녕하십니까, 임광배입니다. 새롭게 집에들인 옵세션의 트러스트 고도에 따른 광축이동에 대해 문의드렸다가, 최형주 선생님께 아직 First light도 하지 않았냐는 말씀에 뜨끔하여 어제 회사퇴근 후에, 와이프님께 재가를 받고 양평 벗고개를 다녀왔습니다. ...
2013-04-08 12:23:00 윈드복서 / 2013-04-01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0529
  • 스케치
  • 은하수 조각인 24번은 그러려니 하고 넘어가더라도 이 찌뿌둥한 별볼일 없는 이중성이 왜 메시에 넘버일까? 알비레오 같은 애들과 비교하면 확실히 뿌옇긴 한데.. 그렇다고 성운기라고 하긴 어려울 것이다 메시에가 1760년대 초반에 처음 발표한 40개의 메시에 대상에 ...
2016-12-23 05:49:32 조강욱 / 2016-12-06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0676
  • 스케치
  • M44 프레세페. (고대부터) 사자자리 꼬리에 해당하는, 서울에서도 맘만 먹으면 눈으로 볼 수 있는, 그러나 정작 망원경으로 보면 건더기 몇 개 건질 수 없는 심심한 그저 밝은 별만 듬성듬성 있는 대형 산개성단이라 생각한다면 그건 분명 오산이다 M44 안에는 은...
2016-12-23 05:55:59 조강욱 / 2016-12-19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10704
  • 스케치
  • 삼렬, 삼열, 삼엽, Trifid, M20, 20번.. 삼렬성운이란 것은 대체 무슨 뜻일까? 무언가 궁금한 것을 참지 못하는 내가 궁금했다가 까먹고를 반복하다가 궁금한지 십여년만에 그 어휘를 네이버 사전으로 찾아 보았다 삼엽(이파리 세 개)의 오타가 굳어진 것일 거라는 확신...
2016-09-29 17:51:20 조강욱 / 2016-09-23
thumbnail
  • 임광배 조회 수: 10741
  • 스케치
  • 안녕하십니까, 임광배입니다. 그동안 집안일로 통~ 관측을 못하다가 일요일 밤 잠깐 시간이 되어 멀리 나가지도 못하고, 집 근처에서 갈증을 달랬습니다. (이한솔님 김남희님 연락 주셨었는데 정신없어 대답도 못했습니다. 죄송합니다.] 예전부터 꼭 그...
2013-06-11 14:09:14 / 2013-06-11
thumbnail
  • 민경신 조회 수: 10984
  • 스케치
  • 두 달전에 관측했던 지역인데, 잘 된 작품이라 생각되어 여기 올림니다. ........알키메데스 화구에서 플라토 화구 쪽으로 쭉 올라가면 지평선과 만나는 장소임니다. 화면의 큰 분화구는 지름 6-70 킬로미터 돼 보임니다. 암흑의 어둠속에 양광을 받아 반짝거리는 아주 ...
2013-04-08 14:57:32 / 2011-01-2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