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에세이 ~☆+

  • [별툰] 고양이
  • 조회 수: 3251, 2018-07-25 15:39:24(2018-05-21)

댓글 8

  • 김남희

    2018.05.22 01:19

    메세지가 담긴 멋진작품이네요.자기를 표현하는 일은 참 가치가 있는것 같습니다. 나중에 한 권의 책이 나오는 날을 기다려보겠습니다.

  • Profile

    박상구

    2018.05.22 16:50

    재미삼아 하는거라 큰 욕심은 없지만 하나 둘 쌓여서 오십개 백개 됐음 좋겠다는 마음은 있습니다. ㅎㅎ

  • 이윤행

    2018.05.22 09:35

    저 괭이 개호주인가봅니다 .. ㅋㅋ
  • Profile

    박상구

    2018.05.22 16:51

    호피 무늬 좋아하는 괭이인걸로 ㅎㅎㅎ

  • 김철규

    2018.06.01 02:25

    저는 고양이를 봐도 저 성운까지 연결은 안 되던데 박상구님은 확실히 감성이 풍부하신거 같습니다. ^^
  • Profile

    박상구

    2018.06.18 18:50

    그냥 관심사가 한쪽으로만 쏠려있다 보니 이러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ㅎㅎ

  • 김진아

    2018.07.03 21:40

    간만에 들어오니 별툰이 있네요~ 제가 좋아하는 냥이 내용이라 더 반갑네요~^^ 별냥이도 바람 좀 쐬야하는데...ㅋㅋ 올해가 가기전에 고양이눈 성운도 봐야하는데~~
  • Profile

    박상구

    2018.07.25 15:39

    저도 간만에 게시판 들어오니 댓글이 있네요~ ㅎㅎ 직장 일로 바빠 지난 정관에 별보러 못나갔는데, 간만에 별빛 좀 쐬셨는지 모르겠네요. ^^

위지윅 사용
  조회  등록일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435
  • 여기 게시판에 “5번째 은상” 글을 올린지 1년이 되었다. 그리고 나는 은상 한 개를 더 추가했다. 오늘 부모님 댁으로 상패가 배송이 되었다. 코로나로 인해 대면 시상식이 취소되어 상패만 초특급 배송으로.. 천체사진전에 그림 부문이 생긴지 6년이 흘렀지만 아직까...
2020-04-30 23:45:42 조강욱 / 2020-04-28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912
  • 뉴질랜드 답지 않게 미친듯이 바쁜 하루. 지친 몸을 이끌고 집에 오니 달이 너무나 밝다 개러지에서 망경을 꺼내서 뒷마당에 좌판을 펼쳤다. 별이라도 보지 않으면 오늘 하루는 나에게 아무 의미도 없을것 같다 대체 달은 무엇을 해야 할까. 26년차 별쟁이로써, 달보...
2020-01-23 09:48:26 조강욱 / 2020-01-14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2288
  • 2019년 제27회 한국천문연구원 천체사진공모전에서 은상을 받았다 그림 부문은 4년 전에 처음 신설이 되었으나 나는 8년 전부터 내 그림을 스캔하고 인화해서 막무가내로 공모전에 보내고 전화로 메일로 질의(때로는 항의)를 했다 (물론 회신을 받은 적은 없었다) 나의 ...
2019-04-26 10:07:59 신기루 / 2019-04-10
thumbnail
  • 박상구 조회 수: 3251
  • 몇달 전부터 고양이에 빠져 있습니다. 마을 고양이에, 고양이눈 성운에, 그리고 고양이 노래에 ㅎㅎ (http://youtu.be/AKSpQUPbb74)
2018-07-25 15:39:24 관심은하 / 2018-05-21
thumbnail
2018-02-02 09:14:50 관심은하 / 2018-01-20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3222
  • 남반구에서의 첫 전시회. 지난 4월의 동호회 스타파티에서 만난 회원 한 분이 내 스케치북을 보다가 제안을 했다 "11월에 천체사진 전시회 할건데 너도 참가할래?" 새로운 곳에서 이름과 얼굴을 알리기 위해 목이 마른 관종이.. 마다할 이유가 없지. 여러가지 안이 오고...
2017-11-30 14:11:39 rocky / 2017-11-25
thumbnail
2017-08-08 21:45:13 관심은하 / 2017-08-04
thumbnail
2017-08-08 21:44:08 관심은하 / 2017-07-30
thumbnail
  • 조강욱 조회 수: 5838
  • 나는 한국에서 단 한번도 비너스 벨트를 제대로 본 적이 없었다. 다만 호주의 아웃백과 스웨덴의 얼어붙은 호수 위에서만 몇 번 봤을 뿐이다. 하지만 뉴질랜드 최대의 도시인 오클랜드에선 날만 맑으면 어디 산에 올라가지 않아도 언제나 비너스 벨트(Belt of Venus)를 ...
2017-06-14 15:42:04 rocky / 2017-06-13
thumbnail
2017-04-25 14:51:46 진진아빠 / 2017-04-2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