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측기 & 관측제안 ~☆+

  • 120128 야간비행 신년관측회
  • 조회 수: 5902, 2012-03-08 07:45:50(2012-03-03)
  •  

    안녕하세요. 조강욱입니다

     

    신년관측회 후기는 결국 달 수로 두 달을 넘겨서 3월에 작성을 하는군요.. ㅎㅎ;;;

     

    뜻하지 않은 2주간의 휴가가 생겨서, 그간 못했던 밀린 일들을 하나씩 해보고 있습니다.

     

     

     

    지난 신년관측회는.. 보일듯 보일듯 하다가 결국 하늘이 열리지 않았죠..

     

    스케치는 찍다가 포기하고, 사진 몇장으로 후기를 대신합니다 ^^

     

     

    올해는 진짜 빨리 간다고 나름 서둘러(?) 갔는데

     

    꼴등은 면했지만 3/4 정도는 이미 오셔서 저녁 & 관측 준비중

     

    SAM_0504.JPG

     

    고기 굽다 갑자기 얼싸안는 세분

     SAM_0506.JPG

     

    다시 고기에 집중하시는 정선생님

     SAM_0507.JPG

     

    훈제를 만들고 흐뭇하게 지켜보는 원구님, 지현님

     SAM_0508.JPG

     

    오! 대장님 우리 대장님

    SAM_0510.JPG

     

    부지런한 야간비행 회원들.. 몇시에 출발하신 건가요 ㅎ

     SAM_0509.JPG

     

    밝은눈派 윤호씨

      SAM_0512.JPG

     

    미안하다 진삽아.. 별빛 많이 못 쐬어줘서..

     SAM_0514.JPG

     

    나보다 늦게 망경을 펴신 김지현님.. UC는 미러셀도 멋져 ㅋ

     SAM_0515.JPG

     

    이거 영 자세가 안나오네..

     SAM_0517.JPG

     

    고기는.. 레이디 퍼스트 (별이)

     SAM_0521.JPG

     

    레이디 퍼스트 2 (결이)

     SAM_0524.JPG

     

    한솔님은 관측 준비에 준비에 준비를 넘어 결국 관측 Data 검색용 노트북을 장만하셨어요 ㅎㅎ

     SAM_0530.JPG

     

    한별이와 한별아빠(김경구)님 반갑습니다.. 집도 가까운데 서울 북부로 같이 관측 다녀요~

     SAM_0531.JPG

     

    오 마이 캡틴.. 갑자기 왠 공부를.. 어울리지 않아요 ㅋ

     SAM_0532.JPG

     

    본인도 그렇게 생각하시죠? ㅋㅋㅋ

     SAM_0533.JPG

     

    밤새 일용할 양식들

     SAM_0534.JPG

     

    토기로 만든 기념주 Case를 깨는 화백님!

     SAM_0539.JPG

     

    저는 눈알 수술 문제로 못 먹었어요.. 흑흑

     SAM_0542.JPG

     

    뭔가 다들 비장한 표정. 독수리 4형제 같아요.. ㅎㅎ

     SAM_0543.JPG

     

    김병수님의 발제로 야간비행 100선 논의가 뜨겁게..

     SAM_0545.JPG

     

    관측은 꽝. 아예 흐리면 술마시고 잠이라도 푹 자지.. ㅠ_ㅠ

    새벽까지 기다리고 기다리다가 결국 이도 저도 아닌 관측이 되어 버렸어요 ㅎㅎ

     SAM_0552.JPG

     

    예별님.. 최샘과 친해지길 바래

     SAM_0553.JPG

     

    그래도 자폐정보단 인기 순위가 높겠지.. ㅎㅎㅎ

     SAM_0555.JPG

     

    밤새 허기지게 입맛만 다신 삽들

     SAM_0556.JPG

     

    자세 표정 안나오는 것은 아침에도 마찬가지.. ㅎㅎ;;;

     SAM_0558.JPG

     

    별이와 결이의 장난감 선물을 준비한 사려깊은 남희님.. ㅎㅎ

    쟤네 둘이 같이 저렇게 집중하는 것은 이틀 중 처음 본 것 같음..

      SAM_0567.JPG

     

    결국 파파라치를 피하지 못한 별찌.  알고보니 메롱 사진으로 복수를 ㅠ_ㅠ

     SAM_0568.JPG

     

    소리나는 장난감을 들고 좋아서 표정관리 안되는 예별님

     SAM_0571.JPG

     

    아침은 철판 고기 볶음밥!!

     SAM_0572.JPG

     

    류창모님 고생 많으셨어요~ 앞으로 새 망경과 함께 멋진 관측 이루시길..

     SAM_0573.JPG

     

    저 멀리 대전댁도 출동. 등샷으로 찬조 출연하심.

     SAM_0579.JPG

     

    여기는 듀엣이라도 결성할 기세.. ㅎㅎ;;; 

    SAM_0581.JPG

     

    이렇게 잘 놀다가.. 집에 간다니까 갑자기 서럽게 우는 조예별양

    완전 잼있었나봐요.. ㅎㅎ 

    SAM_0583.JPG 

     

     

    2년 연속 신년 관측회에서 꽝을 맞았지만.. 별로 조급한 생각이 들지 않는 것은 천벌이 가까이 왔다는 증거일까 ㅋ

     

    별을 보러 갔는데 별이 안 보이면 같은 것을 좋아하는 동료들과 별 얘기를 더 많이 할 수 있으니 그 또한 별보는 것만큼 좋은 일이 아닌가..

     

     

    그래도 제대로 별을 본 지 반년이 가까워오니.. 이제는 진짜별을 좀 보고 싶다.... ㅠ_ㅠ

     

     

     

     

                                     Nightwid 無雲

     

     

     

댓글 6

  • 김경구

    2012.03.05 19:48

    조강욱님 반가웠어요~~ . 시간 참 빨리가네요.
    게을러지기 전에 저도 열심히 관측 다녀야 겠습니다. ^^
  • 조강욱

    2012.03.08 07:43

    네 올해는 스케치 솜씨 많이 뵐 수 있기를 바랍니다 ^^

  • 류혁

    2012.03.06 02:46

    정말 재미있는 사진들이네요... ^^

    순간 포착 내지는 파파라치 사진들 같습니다. ^^ 그나저나... 공부 싫어하는 사람으로 완전히 찍혔네요... ㅎㅎㅎㅎ ^^
  • 조강욱

    2012.03.08 07:44

    공부를 싫어한다기보단 공부가 필요없는 사람? ㅎㅎㅎㅎ

  • 정기양

    2012.03.06 06:28

    빨리 또 고기 구울 날이 와야 하는데...
    그 날은 기다려지는데 한 해가 지나가는 것은 싫은 것은 왠일이죠?
  • 조강욱

    2012.03.08 07:45

    저는 그래도 철판 볶음밥을 위해서 한 해를 기꺼이 보낼 수 있어요.. ^^;;;

위지윅 사용
번호 제목 이름 조회  등록일 
547 윤석호 10729 2012-05-09
546 김남희 8062 2012-05-04
545 김병수 8436 2012-05-01
544 이욱재 5772 2012-04-30
543 김남희 6768 2012-04-28
542 박한규 6248 2012-03-30
541 조강욱 14802 2012-03-27
조강욱 5902 2012-03-03
539 이한솔 6955 2012-02-26
538 조강욱 16166 2012-02-2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