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측기 & 관측제안 ~☆+

  • 9월 정관 간단후기
  • 조회 수: 1883, 2019-10-12 23:39:48(2019-10-01)
  • 어제 밤에 막내놈이 뜬금없어  "아빠~ 잘려고 눈감으니 많은 별들이 생각나요"       ㅜ.ㅜ

    잠자리에 누웠을때 눈동냥으로 본 이름모를 희미한 은하2개가 눈에서 아른거리고    ⊙


    어둠속 휙 지나가는 불빛에 덩치 큰 여러 아저씨들이 침묵속에 꿈틀거리고   ^^;

    성도 보시는분,

    관측기록 적으시는 분,

    별 보시는 분,

    멍때리며 별보시는 분,

    잠 못자고 오신분, 아픈데 오신분, 멀리서 오신분, 일찍가셔야 하는데 오신분 등등등


    각자의 환경에서 최선의 노력으로 다들 오신것 같았습니다. 

    그리고 집중하고, 의견 나누고, 보고 또 보고, 밤새 보고~~~~


    좋은 곳에서, 좋은 하늘에서, 좋은 추억을 받은 정관이었습니다.


    사실 제일 놀란건 성인 여러명이 별보러 모였는데 맥주 1캔 없는 것을 보고 정말 놀랬습니다 ㅎㅎㅎ



댓글 8

  • 최윤호

    2019.10.01 07:21

    각자 관측에 대해 추구하는 바가 약간 다르지만 그것을 충분히 공유하고 공감했던 시간 이었던 거 같습니다. 정말 이렇게 밤새 떠들면서 별을 보고 꿀잠을 잔뒤 소리 소문없이 하나 둘 새벽의 별 처럼 사라졌더군요. ㅎ
  • Profile

    박상구

    2019.10.02 08:50

    하나 둘 새벽의 별 처럼 사라졌다니 이렇게 멋진 표현을 써도 되는겁니까 이거.

    음성 지원을 넘어 영상 지원이 되는 것 같잖아요. ^^

  • 최윤호

    2019.10.02 17:32

    술먹고 써서 그렇습니다. ㅋ

  • 김승희

    2019.10.02 19:36

    자고 일어나서 보니 주차장이 횡~~~하더군요 ㅎㅎㅎㅎ

  • Profile

    박상구

    2019.10.01 11:03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이번 정관엔 가서 별 보고 맥주 한 캔 하고 잠도 좀 자고 집에 가야겠다고 마음을 먹었는데, 중간에 맥주 사가는 걸 깜빡 했다는 ㅋ
    그러니 맥주가 없었던 것은 의도된 상황이 아닌 것으로...ㅎㅎㅎ

  • 김승희

    2019.10.02 19:42

    말씀을 들으니 마음이 더 평화로워 집니다 ㅎㅎ

  • 김남희

    2019.10.02 09:05

    맥주가 없는게 이상하다 느끼지 못할 밤이었습니다.ㅎ 잠 못자고 온 사람이 저 같군요.ㅎ
  • 조강욱

    2019.10.12 23:38

    맥주가 없었다는 것은 하늘이 좋았다는 반증일까요..? ㅎㅎ

위지윅 사용
번호 제목 이름 조회  등록일 
1262 최윤호 1807 2020-04-02
1261 장형석 1809 2018-04-18
1260 김승희 1811 2020-02-25
1259 김철규 1817 2019-06-02
1258 최윤호 1827 2019-04-09
1257 최윤호 1827 2020-05-24
1256 최윤호 1829 2019-09-26
1255 장형석 1832 2020-04-27
1254 조강욱 1840 2019-05-21
1253 최윤호 1840 2019-05-24
1252 최윤호 1860 2019-06-02
1251 조강욱 1863 2020-05-04
1250 최윤호 1875 2019-03-07
김승희 1883 2019-10-01
1248 최윤호 1891 2019-09-18
1247 박진우 1895 2015-04-19
1246 박상구 1895 2019-10-01
1245 김남희 1899 2019-04-20
1244 최윤호 1900 2019-05-14
1243 김원준 1903 2018-08-1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