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측기 & 관측제안 ~☆+

  • NSOG 머리털자리#2 and 살쾡이자리 final
  • 조회 수: 1917, 2018-04-24 06:25:10(2018-04-21)
  • 정기관측회가 취소된 아쉬움에 일요일이지만 장비는 이미 차에 실어 놓고 하늘이 열리길 학수 고대하며 하루 종일 예보와 하늘만 쳐다보고 있었다. 오후 6시쯤 되니 구름이 옅어지기 시작하고 메테오 예보상 광덕산이 9시부터 구름 없음으로 나온다. 못먹어도 고다 라는 심정으로 급히 저녁을 먹고 바로 출발했다. 포천까지는 하늘에 구름이 듬성등성 있었는데 이동면 들어오고 난 뒤부터 구름이 가득하다. 8시경 도착해서도 구름이 가득하다. 정성일님께세서 와 계셨다. 너무 반가웠다. 이야기 나누면서 위성 영상의 구름의 이동을 보니 10시 넘어서 없어 질 것 같다. 다행히 10시 30분 경부터 하늘이 열렸다. 점점 더 좋아져 아래 관측기를 쓸 여건이 되었다.


    일시 : 2018년 4월 15일~16일

    관측지 : 광덕산 조경철 천문대

    망원경 : 20" F3.6 아삽(ASAP)

    아이피스 : Ethos 8mm, Docter 12.5mm, Nagler type 4 22mm w/Paracorr type II

    투명도 : 8/10

    시상 : 6/10


    NSOG 머리털 자리는 작년 운두령에서 15인치로 보기 시작한 후 개수가 많다 보니(100여개) 다 보지 못하고 해를 넘기고 말았다.

    저번에 살쾡이자리 하나남은 NGC2500부터 시작한다.


    NGC2500 (나선은하, 2.6' x 2.6', 11.6등급)

    2분크기 보이고 둥글고 전반적으로 희미하다. 핵은 구분이 어렵고 약간의 코어를 볼 수 있다.

    2500.png


    NGC4152 (나선은하, 2.0' × 1.7', 12.2등급)

    1.5분 크기에 둥글고 어둡다. 약한 코어 약한 별 상의 핵을 가지고 있다.

    4152.png


    NGC4189 (나선은하, 2.5' × 2.0', 11.7등급)

    전반적으로 둥글고 희미하다. 약 2분 크기이다. 코어가 약간 밝고 둥근 전체 은하 중심에서 약간 치우친 듯 보인다. 14등급 정도의 별이 헤일로 끝에 걸쳐 있다. 별 상의 핵이 깜빡거리는데 이것도 코어의 중심에서 치우친 느낌이다. 사진을 보니 비슷하게 본거 같다.

    4189.png


    NGC4212 (나선은하, 2.7' × 1.8', 11.2등급)

    2분 크기에 표면이 상당히 밝다. 반해 약한 별 상의 핵이 보이고 헤일로의 가장자리에서 코어 안쪽으로 점차 밝아진다 설명과 같이 헤일로가 약간 얼룩덜룩한 것을 볼 수 있다.

    4212.png


    NGC4237 (나선은하, 2.0' × 1.3', 11.6등급)

    1.5x1분 크기로 보인다. 애우 희미한 별 상의 핵인 깜빡거린다. 작고 희미한 코어도 있다. 약 15분 정도 떨어져서 6등급의 밝은 별이 있는데 한 시야에 두면 관측에 방해가 되니 시야에서 빼내야 된다.

    4237.png


    NGC4262 (나선은하, 1.9' × 1.8', 11.6등급)

    2분 정도로 둥글다. 별 상의 핵이라 해야 되나 코어라 해야 되나 판별이 안 된다. 코어라 치고 이에 반해 헤일로는 약하다.

    4262.png


    NGC4312 (나선은하, 3.8' × 0.9', 11.7등급)

    3x1분 크기의 옆면 나선은하 인 거 같다. 코어가 밝은데 헤일로도 밝기가 크게 떨어지지 않는다. 은하 옆에 13등급정도의 이중성도 인상적이다.

    4312.png


    NGC4377 (나선은하, 1.5' × 1.2', 11.9등급)

    1분크기로 둥글다. 별 상의 핵에서 코어 없이 바로 약한 헤일로이다.

    4377.png


    NGC4379 (나선은하, 1.5' × 1.3', 11.7등급)

    앞의 4377과 쌍둥이라 불러도 무방할 정도이다. 역시 1분 크기 별 상의 핵 매우 작은 코어 그리고 어두운 헤일로…

    4379.png


    NGC4383 (나선은하, 1.6' × 0.8', 12.1등급)

    이것도 4377, 4379과 거의 동일하다 세 쌍둥이 동생이라 해야겠다. 1x0.7분 정도로 약간 찌그러진 정도만 다르다. 역시 별 상의 핵, 약한 헤일로 ㅋ

    4383.png


    NGC4419 (나선은하, 2.8' × 0.9', 11.2등급)

    첫 느낌. 길다. 장축이 2.8분이라고 되어 있는데 나는 3분 이상 뻗는 느낌이다. 3x0.5분 정도고 장축 방향으로 늘어선 밝은 코어와 약한 별 상의 핵 역시 인상적이다.

    4419.png


    NGC4421 (나선은하, 2.3' × 1.7', 11.6등급)

    앞선 4377, 79, 83과 비슷한 무리라고 생각했는데 볼수록 좀더 길게 확장된다. 2x1.5분 정도 크기고 별 상의 핵의 모습은 거의 동일하다.

    4421.png


    NGC4450 (나선은하, 5.0' × 3.4', 10.1등급)

    3분 정도로 인지했는데, 계속 헤일로가 확장되는 느낌을 받는다. 4x3분 정도로 느껴지고 핵과 코어가 구분이 확실하고 코어는 Oval 모양으로 밝다. 훌륭한 은하다.

    4450.png


    NGC4571 (나선은하, 4.1' × 3.4', 11.3등급)

    좀 큰거 같은데 전반적으로 둥글고 희미하다. 약간이 코어를 느낄 수 있다. 매우 희미한 별 상의 핵이 있다고 하는데 뭔가 깜빡거리는 거 같기도 하다. 9등급의 별이 가까이 위치해 있다.

    4571.png


    사진출처 : sky-map.org 캡춰

댓글 6

  • 김승희

    2018.04.22 09:28

    잘 보이지도 않고, 비슷비슷해 보이는 은하들에 기록으로 의미를 부여하는 것 같습니다.
    따라해야지 하면서도 그게....항상 쉽지않 은데 역시 그분은 다르시네요.
  • 최윤호

    2018.04.23 17:29

    말씀대로 기록이라거 차체가 중요한거 같습니다. 관측시 수기로 할려다 보니 표현의 한계도 있고 손도 시리고 그래서 녹음을 해볼까 생각 중입니다. 근데 제 목소리가 별로라서 듣고 짜증낼지도 ㅋ

  • 김철규

    2018.04.22 19:47

    허셜400 하면서 머리털자리 은하들 유명한것은 어느정도 다 봤다고 생각했는데 그게 아니었네요. ^^; 언제나 좋은 대상들 많이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 최윤호

    2018.04.23 17:30

    머리털 자리가 처녀자리 만큼 크지는 않지만 은하 종류도 다양하고 더욱 천정으로 올라 더 보기도 좋은 별자리 인거 같습니다. 요즘 뜸하신거 같은데 조만간 관측지에서 뵙길 바랍니다.

  • Profile

    박상구

    2018.04.23 21:57

    4379 사진 구석에 있는 은하는 뭘까요? 관측할 때 같이 보였는지 궁금한데요 ^^
    지난 주말에 읽고는 인제가서 찾아본다는걸 깜빡 잊었네요 ㅎㅎ

  • 최윤호

    2018.04.24 06:25

    NGC4396이네요 12.6등급으로 써칭되는데, 느낌상 핵만 겨우 보일 거 같습니다. 한 시야에 보일 듯한데 인지 하지 못한 거 같습니다. 이것 처럼 옆에 있으면 서도 스쳐 지나가는 은하들이 머리털 자리나 처녀자리에 많을 거 같아요.

위지윅 사용
번호 제목 이름 조회  등록일 
1262 최윤호 1807 2020-04-02
1261 장형석 1809 2018-04-18
1260 김승희 1811 2020-02-25
1259 김철규 1817 2019-06-02
1258 최윤호 1827 2019-04-09
1257 최윤호 1827 2020-05-24
1256 최윤호 1829 2019-09-26
1255 장형석 1832 2020-04-27
1254 조강욱 1840 2019-05-21
1253 최윤호 1840 2019-05-24
1252 최윤호 1860 2019-06-02
1251 조강욱 1863 2020-05-04
1250 최윤호 1875 2019-03-07
1249 김승희 1883 2019-10-01
1248 최윤호 1891 2019-09-18
1247 박진우 1895 2015-04-19
1246 박상구 1895 2019-10-01
1245 김남희 1899 2019-04-20
1244 최윤호 1900 2019-05-14
1243 김원준 1903 2018-08-1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