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측기 & 관측제안 ~☆+

  • [re] 만약에 달이 없어진다면...?
  • 이준오
    조회 수: 7740, 2009-02-05 19:49:18(2009-02-05)



  • 달.....!



    이 마약과도 같은 취미생활에 막~ 입문했을 때.... 그 누구라도 99%정도는 그 첫 대상으로 보게 되는 대상이 아닌가 싶습니다.

    그러다....머 메시에 목록이니 기타등등의 목록과 대상들을 하나 하나 알아가며 정복해가는 과정속에서는.....미움의 대상으로 까지 전락하기도 하지요..ㅎㅎ

    글구 아직 그 과정까지는 가지는 않았지만.....다시 맨 마지막으로 돌아오게 되는 대상은....달이라 하더군요..^^


    암턴 아직까지는 갈 길이 먼 탓인지 예전처럼 그 신비함과 환희감으로 가득차 달을 그다지 욕심내서 쳐다보지는 않지만,

    글고 솔직히 이젠 때되면 차오르는 달이 얄미울 때가 더 많기도 하지만...

    (아마 달만 없으면 맨날 출똥~으로 인해.... 전 세계의 많은 마눌신님께서 독수리공방 할 일 많았겠지만...-,.+ㅋ)


    그래서 이참에 예전에 미니홈피에 이글 저글 모아서 짜집기해서 써본 글, 좀 오래되었지만 요기에도 그대로 한번 올려봅니다..^^;




    [ 만약에 달이 없어진다면...ㅋㅋ ]


    만약에 ....만약 이런 날에 저눔의 보름 달만 없다면 딮 스카이,
    특히 머리털 처녀자리의 봄철의 은하단과 그외 수많은 대상들은 말을 굳이 하지 않을 정도로 대박일텐뎅... -_-ㆀ 하는 생각이..
    연 몇일 제 머릿속을 떠나지 않아...뻔히 어느정도는 알고있었쥐만 잠시 여유가 생긴 짬을 틈타 찿아보니....



    만약 달이 업어지믄 정답은............

    .

    정답은....

    .

    세일러 문의 달의 심판을 못 받는답니당...ㅋㅋ


    .

    거기에 더해 늑대인간도 변씬~을 못한답니당...ㅋㅋ

    .

    쩝~ 나 역시 더이상 할 마리 업당...+_+

    .

    네이버에도 나와 같은 인간들이 한둘이 아니구나 하는 생각으로 다소 위안을 삼으며 여기 한번 옮겨봅니당..크크 ^^*~


    ===================================================================================================================

    질문;

    지구에서 달이 사라진다면 어떤 영향을 미치나요?

    (달이 사라진다면 자전축하고 지구의 환경이 어떻게 변하나요. 그리고 달이 사라지면 북극과 남극은 어떻게 되나요? )


    ===============================================================================================================


    달의 조석력이 사라집니다.
    따라서 조수 간만의 차가 더 작아집니다.


    지구는 해와 달로 인해 조석력을 받고 있습니다.
    달에 의한 조석력은 지구의 각 부분에 달이 미치는 중력이 달라서 생기는 현상입니다.

    지구에서도 달과 가장 가까이에 있는 부분은 가장 큰 중력을 받게 되고 달과 가장 멀리 있는 부분은 가장 작은 중력을 받게 되겠지요
    (중력은 거리의 제곱에 반비례하니까요)

    따라서 지구에서 달을 향한 부분은 중심부에 비하여 더 큰 중력가속도를 갖게 되므로 달쪽으로 부풀게 되고
    달 반대편을 향한 부분은 중심부에 비하여 더 작은 중력가속도를 갖게 되므로 달 반때쪽으로 부풀게 되는 것입니다.

    지구자체는 이렇게 부푸는 양이 매우 적어 우리가 느끼기 힘들지만 유동성을 가진 바닷물 같은 경우에는 이 조석력에 의하여 실제로 이동을 하게 됩니다.

    달을 향하는 쪽과 그 반대편으로 바닷물이 조금 몰리게 되는것이죠.

    달이 망과 삭의 위치에 있을 경우...
    태양과 달의 조석력이 합쳐져 조석력이 가장 크게 나타나고(사리),

    달이 상현이나 하현의 위치에 있을 경우...
    태양의 조석의 작용선 방향과 달의 조석의 작용선 방향이 수직이 되어 조석력은 가장 작게 나타납니다(조금).

    조석력은 그것을 미치는 천체의 질량이 클수록 크게 나타나는 것이 사실이지만 이것은 또한 거리의 세제곱에 반비례하므로
    가까이있는 달의 조석력이 태양의 그것보다 2배 정도 크게 작용하게 됩니다.

    따라서 태양이 여전히 조석력을 미치더라도 그것의 2배의 조석력을 미치던 달이 사라지면
    지구에 작용하는 전체 조석력은 훨씬 줄어들게 되는 것이죠..
    (예를 들면 사리의 경우 태양만이 지구에 미치는 조석력의 크기는 태양과 달이 함께 작용할 때의 약 삼분의 일 정도가 되겠죠.)


    원문의 출처 ;
    http://kin.naver.com/browse/db_detail.php?dir_id=110206&docid=331511

    +++++++++++++++++++++++++++++++++++++++++++++++++++++++++++++++++++++++++++++++++++++++++++++++++++++++++++++++++

    ↑ 보통적인 정답.


    [ 하지만 제가 생각하는 명답 ; ......강추 !!! ]

    조석간만의 차가 없어지고
    일식과 월식이 일어나지 않아 천문학적으로 지장을 줍니다
    또 음력을 사용할 수 없어 추석과 설날이 없어집니다

    참고로 늑대인간이 변신 못하고 세일러문의 달의 심판을 못받습니다.
    이것 외에도 많습니다



    [ 그리고 다른 대답 하나 더 ; ]

    그런데 지금도 달은 1년에 5센티 정도 물러나고 있뜸.. ㅡㅡ;;;;
    한 2백만년 쯤 지나면 달은 우리랑 빠이빠이 하게 됨..ㅡㅡ;;


    ++++++++++++++++++++++++++++++++++++++++++++++++++++++++++++++++++++++++++++++++++++++



    에휴~ 그래... -_-ㆀ
    원래 그자리에 있는것이 어느날 갑자기 업어진다는 것은..참 낯설고 슬픈 일이지...

    그래, 걍 그 자리에 있으며...
    많은 사람들의 염원도 들어주는 바램처도 계속 되구..^^
    천천히 줄어들어 종종 마난겡도 들고 나갈수 있게 걍 그대로 잘 있기를...흐흐



    ++++++++++++++++++++++++++++++++++++++++++++++++++++++++++++++++++++++++++++++++++++++++++++++++++++++++++


    그외에도 많은 좋은 답들이 있씀다.
    하지만 거의 다 좀더 자세하거나 일맥상통하기에...오늘은 저위의 짧은 걸로 대신하며...^^;;

    아쉽다는 분이 계실 것 같아 여기 하나만 더 소개한다면....^^

    +++++++++++++++++++++++++++++++++++++++++++++++++++++++++++++++++++++++++++++++++++++++++++++++


    달이 없다면
    지구상의 생태계에 영향을 미쳐 엄청난 혼란이 초래됩니다.

    특히 바다를 둘러싼 밀물 썰물에 변화가 생기고
    바다속의 조개류, 어류등의 번식에 치명적인 타격을 입히게 됩니다.

    또한 한 연구 보고서에 의하면
    달은 지구가 공전하는데 적당한 속도를 유지 시키는 브레이크 역할을 한다고 합니다.

    그런데 달이 없다면 지구의 공전 속도는 점점 빨라져서 엄청난 강풍으로 인하여 지구가 온통 쑥대밭이 되고 말겠죠.

    지구 중력의 1/6에 달하는 달이 지구의 둘레를 공전하고 있는데, 서서히 사라진다면, 지구의 자전 궤도나 속도에 약간의 변화가
    생길 것입니다.

    이러한 현상이 밀물과 썰물에 작용하면, 지역적으로 상당한 기후 변화가 예상됩니다.

    달이 급격하게 사라진다면,
    지축의 이동으로 인한 지각 변동으로 지진, 해일, 급격한 기후 변화 및 계절의 변화 등이 예상됩니다.

    같이 시소를 타다가 어느 한쪽이 갑자기 일어서 버리면 나머지가 엉덩방아 찧듯이..,
    지구에 있어서 태양과 달은 한 쌍의 의미가 크기 때문이겠죠.

    그러나, 태양의 중력은
    지구의 중력보다 333.000배나 더 강하기 때문에, 지구의 공전에는 그리 큰 영향을 주지 않을 것 같습니다.

    당연 밀물과 썰물의 약화로 갯벌의 피해를 가져옴은 당연하겠죠.
    생태계 또한 큰 변화가 일어날 겁니다.당장 바지락, 꼬막, 낙지, 게, 짱뚱어...이런 식품을 맛보기가 힘들어 진다는 것이죠.

    달의 영향을 받는 여성의 월경(月經)도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그렇게 되면, 배란(排卵)과 임신(姙娠)에 영향을 주게 되고, 만약 불임(不姙) 쪽으로 변화가 이뤄진다면 인류 생존에 큰 위험이
    닥칠지도 모릅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지구보다 늦게 생성된 달이 인류의 창조와 밀접한 관련이 있다고 보고 있기 때문에
    달의 소멸은 결국 현존 인류의 멸망으로 귀결될 수도 있다고 봅니다.
    그 대신 다른 종류의 인류가 탄생할지도 모르지요.^^

    그리고 달력에서 음력이 사라질 겁니다.
    따라서, 정월 대보름, 백중, 추석 등 달을 주제로 한 명절도 의미를 잃어 없어지겠지요.

    또한, 일식과 월식이 사라집니다.

    그밖에, 달맞이꽃 은 이름을 새롭게 지어야합니다.
    태양계에서 토끼가 살수있는곳이 지구 한곳으로 줄어들죠. (불쌍한 토끼들ㅜ.ㅜ)
    월(月)요일은 *(?)요일이 될것입니다.

    무엇보다도 가장 심각한점은 ....
    달의 요정 세일러문 이 능력을 상실하거나, 존재 자체에 심각한 타격을 줄 수 있다는 점입니다.


    출처 ;http://kin.naver.com/browse/db_detail.php?dir_id=110212&docid=326656


    +++++++++++++++++++++++++++++++++++++++++++++++++++++++++++++++++++++++++++++++++++++++++++++++++++



    역쉬 이 답변자도 세일러문을 걱정하는...ㅋㅋ

    긍케 오늘의 주제는......  " 세일러문이여~ 영원하랏~!!!... -_-ㆀ " 이군여...ㅋㅋ


             

    .

    .

    .

    .

    .


    암턴 한참 지난 글이지만...

    다시봐도 달이 없으면..세일러문이 출똥 못하니....피고지는 저 달도 미워만 말고 종종 아끼고 보살펴 줘야 할 것같습니다..ㅎㅎ


    그나저나....

    달에 산다는 토깽이는..당췌 오데에 꼭꼭 숨어있는쥐 15"로 봐도 한대 쥐맞은것처럼 눈만 멍든 듯 엄청 아플뿐이지..... 절때루~ 안보이더군요..+,.+

    누구 그 토깽이 보신 분요?



댓글 4

  • 김도현

    2009.02.05 20:49

    재미있네요.
    어제 덕분에 순천 구경 잘 했습니다.
    점심도 맛있게 얻어 먹었구요.
    날씨가 흐려서 사진이 잘 안 나와서 아쉽기도 했지만..
    다음에는 별따놔에 한번 가 볼께요.
  • 이준오

    2009.02.05 22:50

    다음에는 주말에 오시면..아예 가이드까지 해 드릴 수 있습니다..ㅎㅎ
    즐거운 시간 가지셨다니 저 역시 좋았구요, 여유되면 다시 한번 울 마님 모시고 산청 별아띠천문대엘 꼬옥 다시 한번 널러가도록 하겠습니다..^^*
  • 정병호

    2009.02.06 18:20

    달이 없어져도 별 많이 못봅니다.
    그믐때 맑은날 많은거 봤습니까~~
    글고 토깽이를 못본건 준오님의 영혼이 순수하지 못하기 때문이라구욧!!
    ㅋㅋ
  • 이준오

    2009.02.06 20:13

    대장님 자꾸 그라시믄... 세일러문의 심판을 받씀니다...-,.-;
위지윅 사용
번호 제목 이름 조회  등록일 
358 조강욱 5574 2009-04-02
357 조강욱 6256 2009-03-08
356 조강욱 5976 2009-02-11
355 조강욱 8082 2009-02-09
이준오 7740 2009-02-05
353 김경싟 5471 2009-02-04
352 이준오 4953 2009-02-02
351 김경싟 5183 2009-02-02
350 조강욱 5520 2009-01-12
349 조강욱 6743 2009-01-0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