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측기 & 관측제안 ~☆+

  • 2019메시에마라톤전야제
  • 조회 수: 622, 2019-04-29 21:54:14(2019-04-20)
  • 요사이 바쁜일도 있고 마음의 여유도 없다보니...

    늦은 관측기(아니 여행기에 가깝네요.) 를 이제서야 올립니다.

    뭐.. 지난 1월 관측기를 최근에 올리는 사람도 있으니...ㅎ

    지난 6일이 메시에마라톤이 우천관계로 취소되었지만 소수정예 멤버가 5일 금요일에 천문인 마을을 찾았습니다.

    참석자는 김민회,이윤행  그리고 저...^^

    마라톤 취소는 무척이나 아쉬웠지만 기억에 남을만한 전야제를 치르고 온것 같습니다. 


    20190405_180713.jpg

    동네사는 이윤행님차를 얻어 타고 제2 영동을 달립니다.

    조수석에 타는 이 기분 정말 끝내주네요.ㅎ

    하늘도 쾌청합니다.


    20190405_195030.jpg

    새말 ic를 빠져 일단 빼놓을수 없는 강림순대국밥집으로 갑니다.

    바늘가는데 실이 빠질수 없으죠. 막걸리도 한 잔...


    20190405_234605.jpg

    망원경 세팅 후 낮의 파랗던 하늘은 온데간데 없고 구름이 옵니다.

    카페테리아에서 준비해간 오뎅과 막걸리로 또 시작합니다.


    20190406_022432.jpg

    막걸리 세병을 두꺼비 파리 잡듯 꿀꺽하고 맥주로 넘어갑니다.

    안주가 다 떨어져 생라면으로....


    20190406_101133.jpg

    자정이 넘어 하늘이 열렸습니다.

    전갈,궁수까지 보고  3시쯤 잠자리에 들어간것 같습니다.

    토요일 아침에 찍은 사진입니다.

    좌측부터 김민회님의 18", 저는 6", 이윤행님의 16" 돕소니안입니다.


    20190406_110225.jpg



    m_20190406_110214.jpg


    m_20190406_112558.jpg



    관측기라고 남길만하게 생각나는것이...

    N6366-1.jpg

    http://www.astrophoton.com/NGC6366.htm


    뱀주인자리에 ngc6366이라는 9등급대의 구상성단이 있습니다.

    주변에 HR6493이라는 4.5등급 별이 있습니다.

    별의 영향인지는 모르겠지만 무척이나 안보였습니다.

    어두운 구상성단을 생각해보니 ngc5466, ngc5053 정도가 생각납니다.

    그런데 6366 의 난이도가 훨씬 높아 보입니다.

    쬐려보기 신공으로 18", 16" 둘다 관측 성공하였습니다.

    보일락말락하는 감질맛이 역시 기억에 오래 남게 하는 것 같습니다.


    늦은 밤 몇시간 열린 하늘 아래서 집중관측과 더불어

    좋은 벗들과 함께하는 순대국에 막걸리, 천문인마을의 백만불짜리 아침공기는 놓쳐서는 안될 보배들입니다. 

댓글 11

  • Profile

    박상구

    2019.04.20 17:08

    그집 순대국 맛이 혀끝에 맴도는 것 같네요 ㅎㅎ
    좋은 시간 함께 못해 아쉽습니다. 함께 할 기회가 자주 있으면 좋겠는데 요즘은 제가 시간을 잘 못맞추네요 ^^;;
  • 김남희

    2019.04.23 23:22

    집과 일이 먼저지요.. 곧 같이 할 시간이 올겁니다.^^

  • 김재곤

    2019.04.21 20:14

    삼삼하게 생각나는 순대국입니다. 소주 한잔 생각이 간절하네요. 마음의 우선순위와 몸이 해야하는 일들의 우선순위가 맞지 않는게 고민이 됩니다.
  • 김남희

    2019.04.23 23:24

    난 우선순위를 너무 바꿔서 탈인데요..ㅎ 조만간 알콜매수팔이라도 해야겠네요.ㅎ

  • 최윤호

    2019.04.21 20:59

    말씀대로 이날 대회였어야 했는데 아쉽네요. 매수팔 안건처럼 내년은 연기를 하더라도 하프 마라톤이라도 실시를 해야되겠습니다.
  • 김남희

    2019.04.23 23:25

    하프마라톤  좋지요.. 근데 금요일하면 안될까요..ㅎ

  • 이윤행

    2019.04.23 21:24

    2019년도 까치 메시에 마라톤 참여자 3인의 동의하에 ... 잠든 순서대로 제가 대회 2등한 것에 대해 가문의 영광으로 길이 전하겠습니다. ^ㅇ^
  • 김남희

    2019.04.23 23:26

    그럼 내가 1등인가요? 아니 마지막에 잔사람이 1등인가?ㅎㅎ

  • 이윤행

    2019.04.25 19:21

    1, 3등은 두 분이 협의하시어 결정하시는 것이 바람직 한 것 같습니다. ㅋ

  • Profile

    김영주

    2019.04.24 16:16

    야간비행 메시에마라톤이 물거품이 되어 개인적으로 많이 아쉬웠는데.....전날에 이런 역사가 있었군요 ㅠㅜ
    부럽네요 ^^
  • 조강욱

    2019.04.29 21:54

    십수년의 경험으로 보아.. 마라톤은 금요일이나 일요일에 개최하는게 확실히 성공률이 높을거 같아요 ㅎㅎ
    그리고 저는 강림순대국 맛이 얼마나 꿉꿉했는지 기억이 안나는걸 보니 조만간 먹으러 가야 할듯..
위지윅 사용
번호 제목 이름 조회  등록일 
1268 최윤호 2 2019-10-14
1267 조강욱 114 2019-10-12
1266 최윤호 62 2019-10-11
1265 최윤호 59 2019-10-07
1264 최윤호 179 2019-10-03
1263 박상구 255 2019-10-01
1262 김승희 213 2019-09-30
1261 최윤호 165 2019-09-30
1260 최윤호 213 2019-09-26
1259 최윤호 209 2019-09-2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