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임/관측 공지 & 자유글 ~☆+

  • 퇴근길에 하늘보다 문득 [자유글]
  • 조회 수: 86, 2021-10-08 13:05:49(2021-10-08)
  • 요즘

    9 to 6 깨는 혁명을 하고 있습니다.

    9 to 23 으로... ㅎ


    인터넷없는 곳에서,

    때로는 핸드폰없이 하루종일 지내다 보니

    아침, 퇴근시간때 하늘 한번 올려다보는 것이 낙입니다.

     

    오늘 퇴근길에 하늘 함 쳐다보며

    '망갱이로 별보고 싶구나...'

    '꼬나보며 희미한 빛을 쫒고싶구나...'

    '별 찾고 보며  무념무상 빠지고 싶구나...'


    그러다 느꼈습니다.


    "나의 낭만은 1cm 구멍안에 있구나"


댓글 1

  • 김재곤

    2021.10.08 13:05

    이제 망원경도 업글하셨으니, 아이피스를 바꾸셔서 왕렌즈로. 라고 쓰다가..
    아..우리가 보는 빛다발은 커봐야 5mm 구나라는 생각으로까지 자가발전하네요.

    필드에서 뵈요. 잠부토랑 댄스 해보고 싶습니다.
위지윅 사용
번호 분류 제목 이름 조회  등록일 
notice 자유글 이현동 92292 2014-11-06
notice 자유글 이현동 196713 2012-04-02
notice 자유글 이현동 265496 2012-01-09
1279 자유글 삼태성 18 2021-12-07
1278 자유글 이현동 62 2021-07-21
1277 자유글 김재곤 85 2021-03-27
자유글 김승희 86 2021-10-08
1275 자유글 김승희 87 2021-08-10
1274 자유글 김승희 94 2021-05-17
1273 자유글 김원준 95 2021-09-11
1272 자유글 박진우 112 2021-11-15
1271 자유글 조강욱 170 2021-08-18
1270 자유글 박상구 178 2021-02-18
1269 자유글 김원준 195 2021-03-03
1268 자유글 김승희 233 2020-10-22
1267 자유글 박혜민 252 2020-10-27
1266 자유글 박진우 336 2021-02-15
1265 자유글 김승희 371 2020-11-21
1264 자유글 이한솔 387 2020-11-20
1263 자유글 장정익 456 2020-11-08
1262 자유글 김규태 469 2020-11-12
1261 자유글 김광욱 519 2020-09-13
1260 자유글 최창대 527 2020-08-0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