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원경 자작정보 ~☆+

  • 와이프 망원경 만들어주기 프로젝트.
  • 김원준
    조회 수: 21776, 2011-07-31 23:29:08(2011-07-31)
  • 안녕하세요.
    다들 비 피해 없으셧는지요?

    저는 예전부터 구상해왔던 자작 2탄이 시작됐습니다.
    3달전에 8인치 스카이워쳐 돕을 와이프한테 사줬는데 이거 움직임이나 모든게 생각보다 너무 못해서...

    제가 직접 하나 만들어 주기로 했습니다.

    가능한 큰 구경에 사다리 없이 봐야하고 가볍게 만들어 달라는 주문을 내리더군요.

    어쩌다보니 미국 아스트로마트에 16인치 미러가 나왔길래 낼름 질럿습니다.

    그리고 얼마전 호주에 갔다와보니 이런 멋진 곳에서 썩은 망원경으로 흥을 깰수 없다는 결론에 도달했습니다 ㅎㅎ

    가능한 큰 구경에 가능한 가볍게 만들어서 들고다니는데 문제 없는 마난갱이 되야했지요.



    제조회사- Waite research
    구경- 16"
    초점비: F4
    두께- 1"
    strehl ratio- 0.992(really?)
    사경- Antares 4" 1/30 wave

    2년전에 생산된 제품이고 사용은 몇번 안햇다고 하더니 직접 열어보니 정말 기스하나 없이 깨끗합니다.

    다만 구경에 비해 너무 얇아서 깨지지 않을까 걱정도 되고 미러셀 설계도 걱정입니다.

    우선은 18포인트 지지로 가기로 했습니다. 27포인트도 생각해 봤습니다만.. 책에 자료가 없어서리..-_-;

    UC 또는 Hybrid UC 타입으로 가려고 합니다.




    strehl ratio가 무려 0.992 이랍니다 ㅋㅋㅋㅋ
    솔직히 믿기지는 않지만 그래도 기분은 좋네요.
    1.5인치 두게의 미러들도 이정도 정밀도 나오기 힘든데 1인치 미러에서 이정도 정밀도 뽑아낸다는게 좀 어이상실입니다.
    참고로 정기양 선생님의 티터돕에도 Waite research 미러가 들어가 있습니다.




    우선 간단하게 설계를 해봈습니다. 가장 어려운 작업이 베어링의 사이즈를 정하는 것이더군요...

    무게중심을 안잡은 상태에서 베어링의 크기를 정하려니 이거야 원.. 잘되면 다행이고 잘 안되면 다시해야하는...ㅋㅋ

    요즘 눈코 뜰새없이 너무 바빠서 여기서 더 이상 작업진도가 나가지는 못햇습니다만

    여유가 생기는데로 진행해보려 합니다.

댓글 6

  • 김남희

    2011.07.31 23:58

    사경에도 센터마킹 스티커가 붙어 있네요.
    일단 스티커라도 떼어내야 조금이라도 가벼워지겠군요.ㅋㅋ
    16"에 1" 두께... 기성품 중엔 20"미러에 1.25"두께도 있더군요.
    멋진 자작이 기대 됩니다.~~
  • 김병수

    2011.08.01 10:35

    미러무게가 가볍겠네요.
    이동용으로 기대가 됩니다.
    f수는 얼마인가요?
  • 최승곤

    2011.08.01 12:36

    부럽기도 하지만.. 너무 하신거 아닌가요..
    어쨌거나.. 가까운 곳에 있으니.. 하늘 좋을땐 급하게 대여해도 되겠죠.. ㅎㅎ
  • 김원준

    2011.08.01 17:15

    F4입니다.
    무게가 대략 7~8kg정도 나가네요.
  • 정기양

    2011.08.01 22:19

    그렇지 않아도 신혼 초에 깨가 쏟아질 텐데 너무 사랑받으시겠습니다.

    아무래도 김남희님과 함께 "야간비행"의 "야간자작" 팀을 하나 만드셔야할 것 같습니다.
    다음 우리 야간비행의 호주 원정에서 활약할 멋진 "삽"을 기대하겠습니다.
  • 김병수

    2011.08.02 15:22

    미러 무게가 제 15인치의 딱 반이군요...
    두분이서 원반던지기 놀이 해도 되겠어요...ㅎㅎ

위지윅 사용
번호 제목 이름 조회  등록일 
21 류혁 20631 2012-01-15
20 김흥수 20649 2003-05-16
19 김경싟 21029 2012-01-25
18 강창호 21308 2011-10-22
17 류혁 21716 2012-12-27
김원준 21776 2011-07-31
15 김경식 21947 2003-05-11
14 윤용일 22118 2002-08-29
13 김흥수 22221 2003-05-18
12 김남희 22322 2013-01-25
11 김도현 23023 2003-06-11
10 이민정 23153 2007-11-13
9 조승기 23905 2006-07-18
8 류혁 25480 2012-01-01
7 김남희 25578 2012-01-30
6 김경싟 25834 2011-12-28
5 김도현 30072 2002-08-06
4 류혁 30309 2011-12-19
3 이원복 32986 2016-02-06
2 이현동 43230 2016-09-29

XE Login